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이스타항공 창업' 이상직 의원 민주당 탈당
"국민께 사과, 의혹 소명하겠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24. 15:26: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이상직 국회의원. 연합뉴스

이스타항공 창업주로서 '대량해고 책임론'에 휩싸인 더불어민주당 이상직 의원이 24일 탈당을 선언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임금 미지급과 정리해고, 기타 제 개인과 가족 관련 문제로 국민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선당후사의 자세로 더 이상 당에 폐를 끼치지 않겠다. 잠시 당을 떠나 있겠다"며 "사즉생의 각오로 이스타항공과 직원 일자리를 되살려놓고, 의혹을 성심성의껏 소명하겠다. 그리고 되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제주항공 인수를 성사시켜 직원 일자리를 지켜야겠다는 생각에 매각대금 150억원을 깎아줘도, 미지급 임금을 해결해보려 집을 제외한 전 재산인 주식 내지는 그 매각대금을 헌납하겠다고 발표해도 '결국 이상직이 문제'라는 말을 계속해 들었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현직 의원의 부적절한 처신으로 보이지 않을까 노심초사하면서, 많은 사람을 많나 해결책을 구하고 도움을 청했다"며 "대표 이하 당의 선배 동료 의원들과 당원 동지들에게 무거운 짐이 된 것 같아 참담하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국민들과 당원 동지 여러분의 눈높이에 걸맞은 정치인이자 공인으로다시 서겠다"며 "국민과 이스타항공 직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이와 관련, 민주당 허영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이 의원의 탈당에 대해 국민과 당원들께 송구스럽다"며 "김홍걸 이상직 의원의 사례가 당 소속 모든 공직자에게 자성의 계기가 되도록 하고, 경각심을 갖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허 대변인은 "우리 당은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당 기강을 분명히 확립하고, 정치개혁에도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다.

 민주당 윤리감찰단은 이스타항공의 605명 정리해고 통보 논란, 자녀 편법 증여 논란 등과 관련해 이 의원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었다.

 여기에 최근 이 의원 선거캠프 관계자들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되자 당안팎에서는 이 의원이 당에서 제명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내 신규확진 58명..닷새 연속 두 자릿수 추미애, 라임·윤석열가족 사건 수사지휘권 행…
'손석희 공갈미수' 김웅 항소심도 징역 6개월 '아이 20만원' 글 몸살 당근마켓 "AI·모니터링 …
"김봉현 언급 야당 정치인 5월 윤석열 직보" 통일부 판문점 견학 11월부터 재개
국내 코로나19 76명 신규확진 나흘연속 두자리 … '김봉현 폭로' 추미애·윤석열 갈등 '전면전' 치…
'거리두기 완화' 영화-공연 소비할인권 배포 재… 김봉현 '검찰-야당' 대상 무차별 폭로 파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