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9월 태풍으로 제주지역 피해 70억원
제주도 사유·공공시설 등 149억원 국고 지원
제주시 애월읍 전기요금 등 공공요금 감면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9.24. 12:16: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9월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 영향으로 도내에서는 약 70억원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24일 밝혔다.

 사유시설은 주택 41건, 농경지 유실 2.4㏊, 농작물 7695㏊, 산림작물 464㏊, 농림시설 10.7㏊, 수산 증·양식시설 및 수산생물 43건 등 22억원의 피해가 발생했다.

 공공시설은 도로·교량 및 하천시설 유실·파손 등 총 137건·48억원의 피해가 발생했다.

 제주지역 피해액은 국고지원 기준액 36억원을 상회한 규모다.

 도는 태풍피해 복구비로 사유시설은 121억원, 공공시설 28억원 등 총 149억 원의 국고를 지원받게 된다.

 도는 사유시설의 조속한 복구를 위해 피해자에 대해 재난지원금을 신속 지원하고, 공공시설에 대한 피해복구도 차질 없이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시 애월읍은 읍면동 피해 기준액인 9억원을 상회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됨에 따라 지방비 부담분의 일부를 국고에서 추가 지원(2억원)이 이뤄진다.

 또 애월읍 지역의 경우 주택과 농·어업 등 주요 생계수단의 피해를 입은 주민에게는 생계구호 차원의 재난지원금과 함께 전기요금 등 각종 공공요금이 감면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JDC, 다음달 스타트업 취업 행사 '인투 더 스타… 타지역 확진자 2명 코로나19 확진전 제주 방문
"특별자치도 성과 논란... 기초자치단체 부활해… 제주도, 청년친화헌정대상 2년 연속 종합대상 …
온라인 제주전통음식 '콩국과 콩지 만들기' 참… 이번에도 '제주시설공단 설립 조례안' 상정 보…
제주 강정정수장 대체 급수공급 총력전 지지부진 평화대공원 사업 '손 놓은 제주도정'
좌남수 "원희룡 대권도전보다 '신뢰' 먼저 얻어… 제주도, 지역수출발전 기여 우수기업 포상 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평화로 달리는 자율주행 버스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