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시각공해 말고 제주 마을의 기록과 재생으로
제주문예재단, 문화뉴딜 공공미술 프로젝트 3개 유형 공모
제주문화자원 기반 공공예술 지원 사업도 10월 5일까지접수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9.16. 17:23: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자칫 시각공해가 될 수 있는 조형물 설치나 벽화에서 벗어나 지역민과 소통하며 진행되는 공공미술 프로젝트가 펼쳐진다. 제주문화예술재단(이사장 이승택)이 코로나 위기 극복 문화예술활성화 지원 사업으로 공모하는 '공공미술(문화뉴딜) 프로젝트 작가팀 지원사업'이다.

이 사업은 서귀포·제주시문화도시센터와 협력으로 추진된다. 여러 기록매체를 이용해 지역을 아카이빙하는 '지역기록형'(우도, 서귀포시), 자연환경(축산악취) 등을 고려한 마을환경예술프로젝트인 '공동체프로그램형'(금악리), 마을경관을 담은 이정표 설치 등 거리 편의시설 조성을 지원하는 '도시재생형'(서귀포시)으로 나뉜다. 제주에서 활동하는 기획자, 작가 등 참여 인원은 총 41명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함께 물리적 공간이 아니라 제주의 역사·문화적 장소성을 살려 도민과 공감할 수 있는 소규모 예술활동을 돕는 '제주문화자원 기반 공공예술 지원 사업'도 벌인다. 시각, 공연 등 문화예술 전 장르를 지원한다.

두 사업의 접수 기간은 10월 5일까지로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으로 신청해야 한다. 문의 800-9142~3.

문화 주요기사
제주 탐라도서관 '코로나 시대 일상 기록법' 강… 제주 남문서점·까사돌 '아랑조을 클래식'
제주 푸른 달빛 아래 이어도사나 자맥질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77)노근리에…
[동네책방, 한권의책] (5)나는 이렇게 나이들고 … 서귀포예술의전당 추석 앞둬 넉넉한 온라인 공…
제주건반예술학회, 베토벤 탄생 250주년 정기연… 제주 꿈바당어린이독서회 4기 운영
제주평화아카데미 '6·25전쟁과 한반도 분단' 강… '찜질방에 모인 중장년들 수다' 제주 안방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