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현택훈 시인과 함께하는 교차언어 낭독회
한국문학번역원 9월 25일 수상한집에서 진행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9.16. 15:18: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김사인)은 이달 25일 오후 7시 제주시 수상한집에서 제주 현택훈 시인, 영어 번역가 김유정, 배영재와 함께 교차언어 낭독회 역:시(譯:詩)를 개최한다.

국내 문학 향유층 확대를 취지로 열리는 교차언어 낭독회는 작가와 번역가가 한 무대에서 한국어와 외국어로 각각 작품을 낭독하는 문화교류 행사다. 낭독 후에는 작가와 번역가, 관객이 번역 협업 과정과 작품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진다. 이날 행사에선 현택훈 시인의 시 10편을 번역하고 낭독할 예정이다. 첼리스트이자 퍼포머, 싱어송라이터인 문지윤의 오프닝 공연도 마련된다.

제주 태생 현택훈 시인은 2007년 '시와 정신'으로 등단한 뒤 시집 '지구 레코드', '남방큰돌고래', '난 아무 곳에도 가지 않아요'와 산문집 '기억에서 들리는 소리는 녹슬지 않는다', '제주어 마음사전'을 출간했다. 현재 시집 전문서점 '시옷서점'을 운영하고 있다.

낭독회는 사전 신청 독자만 참석해 진행한다. 현장에 함께할 수 없는 독자들을 위해 사전 제작된 번역가의 낭독 오디오북과 영상을 한국문학번역원 유튜브 등으로 서비스하고 있고 행사 현장을 담은 영상은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문화기획사 다랑어스토리 블로그(https://blog.naver.com/drestory) 참고.

문화 주요기사
제주 푸른 달빛 아래 이어도사나 자맥질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77)노근리에…
[동네책방, 한권의책] (5)나는 이렇게 나이들고 … 서귀포예술의전당 추석 앞둬 넉넉한 온라인 공…
제주건반예술학회, 베토벤 탄생 250주년 정기연… 제주 꿈바당어린이독서회 4기 운영
제주평화아카데미 '6·25전쟁과 한반도 분단' 강… '찜질방에 모인 중장년들 수다' 제주 안방에
제주 자연사랑미술관 '… 나도 사진작가' 제주 구좌 마을서 음식영화 보며 동네 문화 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