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국내 신규확진 113명, 2주째 100명대 유지
해외유입 8명…누적 확진자 2만2천504명, 사망자 추가 없어 367명
서울 51명-경기 26명-인천 9명-전북 5명-대구·부산 각 4명 등 확진
나흘째 100명대 초반이지만 두 자릿수로는 안떨어져…산발감염 지속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6. 09:49: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수도권을 비롯한 곳곳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산발적 발병이 이어지면서 16일에도 일일 신규 확진자는 100명대 초반을 나타냈다.

 신규 확진자 수는 2주째 100명대에 머물렀지만, 전날(106명)보다는 조금 많아졌다.

 8월 중순부터 시작된 급격한 확산세는 한풀 꺾였지만, 곳곳에서 중소 규모의 집단감염이 잇따르는 데다 언제, 어떻게 감염됐는지 분명하지 않은 환자 비중도 25%에달해 언제든 다시 급확산할 우려가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13명 늘어 누적 2만2천504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이날까지 2주째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3일부터 일별로 보면 195명→198명→168명→167명→119명→136명→156명→155명→176명→136명→121명→109명→106명→113명 등 전반적으로 감소 추세를 보이며 최근 나흘 연속 100명대 초반을 기록했으나 두 자릿수로 떨어지지는 않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해외유입 8명을 제외한 105명이 지역에서 발생했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지난 13∼15일(99명, 98명, 91명) 사흘 연속 두 자릿수를 나타내며 조금씩 줄어드는 듯했지만, 이날 다시 세자릿수로 올라섰다.

 지역발생 확진자 105명을 지역별로 보면 서울 49명, 경기 24명, 인천 8명 등 수도권이 총 81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는 지난 12일부터 이날까지 닷새째 두 자릿수를 유지했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는 전북 5명, 대구·부산 각 4명, 광주·충북·충남·경북·경남 각 2명, 대전 1명 등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교회, 병원, 소모임 등 곳곳에서 감염 전파 고리가 이어지는 양상이다.

 서울 송파구 우리교회와 관련해서는 지난 12일 확진자가 처음 나온 이후 전날까지 총 10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서대문구 세브란스 병원과 관련해서는 병원 근무자, 환자, 가족 및 간병인 등 지금까지 총 32명이 확진됐다.

 이 밖에도 대전 건강식품 설명회 관련(누적 59명), 수도권 산악모임 카페 관련(누적 43명), 경기 이천시 주간보호센터 관련(누적 18명) 사례 등에서 확진자가 잇따르며 감염 규모를 불리고 있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전날(15명)보다 줄어든 8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2명은 공항이나 항만 입국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6명은 서울·경기(각 2명), 인천·경남(각 1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하던 중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51명, 경기 26명, 인천 9명 등 수도권이 86명으로, 신규 확진자의 대다수를 차지했다. 전국적으로는 12개 시도에서확진자가 새로 나왔다.

 한편, 사망자는 나오지 않아 전날과 같은 누적 367명을 유지했다. 국내 평균 치명률은 1.63%다.

 코로나19 확진 후 상태가 위중하거나 중증 단계 이상으로 악화한 환자는 전날보다 2명 늘어 총 160명이다.

 방역당국은 매일 오전 당일 0시를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피격공무원 수색' 발견 가능성 있나 구급차 이송 방해 5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원…
"윤창호법 시행 1년만에 음주운전 다시 증가세" '1인당 50만원' 청년지원금 신청 오늘밤 12시까…
오늘부터 만12세 이하·임신부 독감백신 접종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 대단히 미안" 공식 사과
추석 연휴 대규모 마을잔치·축제도 금지 문대통령 "국민 생명·안전 위협 행위 단호히 …
靑 "北 총격살해·시신훼손 책임자 처벌하라" '이스타항공 창업' 이상직 의원 민주당 탈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