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Utd 15R 수원FC 잡고 선두 탈환 노린다
16일 오후 8시 원정서 선두 수원과 격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8.13. 14:08: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6월 13일 수원FC와의 첫 경기에서 제주의 김영욱이 결승골을 터뜨리는 장면. 사진=제주유나이티드 제공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적지에서 수원FC를 상대로 선두 탈환에 도전한다.

 제주는 16일 오후 8시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0 1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수원FC와 격돌한다.

 지난 10일 충남아산을 2-1로 격파한 제주는 승점 24점을 확보했다. 리그 3위지만 한 경기를 덜 치렀고, 선두 수원FC(승점 25점)와의 격차는 단 승점 1점에 불과하다. 수원FC는 최근 안산과 부천에 연이어 패배를 당하며 제동이 걸린 상황이다.

 만약 이날 경기서 수원FC를 제압하면 다음날 대전-서울이랜드전 결과에 따라 리그 1위까지 도약할 수 있다. 제주는 지난달 18일 지난 11라운드에서 서울이랜드를 2-1로 격파하면서 잠시 선두 자리에 올랐지만, 다음날 대전을 4-1로 완파한 수원FC에게 다시 1위를 내준 아쉬운 기억이 있다.

 이로 인해 제주는 이번에 수원FC를 완벽하게 제압하고 선두권 수성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각오다. 지난 6월 13일 올 시즌 첫 만남(1-0 승)에서도 제주가 웃었다. 전반 14분 김영욱이 깜짝 헤더로 결승골이자 제주 데뷔골을 작렬시켰다. 김영욱은 이번 경기에서도 공수의 연결고리를 도맡으며 승리의 활로를 개척한다.

 남기일 감독은 "K리그2에서 쉬운 경기는 없다. 수원FC뿐만 아니라 모든 팀이 준비를 잘한다"며 "부상, 징계 등으로 못 뛰는 선수가 발생하겠지만 모든 선수가 준비돼 있으니 잘 대처하겠다"라고 전의를 불태웠다.

스포츠 주요기사
'245만달러 요구' 최지만 연봉 조정 신청 '노장' 최경주 PGA 소니오픈 둘쨋날 공동 15위
양현종 'MLB 진출' 판가름 닷새 남았다 '퍼트 난조' 임성재 소니오픈 첫날 2언더파
이종걸 체육회장 후보 "체육인에 1천만원씩 피… '손흥민 침묵' 토트넘 강등권 풀럼과 1-1 무승부
맨유 8년 만에 EPL 단독 선두 올랐다 키움 이정후 5억5천만원에 계약
새 야구소프트볼협회장에 이종훈.. 이순철 낙… 제주시체육회 '법인화' 착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