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서 전봇대 전선 상습 절도 50대 실형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8.07. 11:39: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전봇대 전선을 상습적으로 훔친 50대가 법원으로부터 실형을 선고 받았다.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절도 혐의로 기소된 A(57)씨에게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23일 제주시 애월읍 신엄리에 있는 전봇대에 올라가 절단기로 300m 길이의 전선을 잘라 훔치는 등 같은 방법으로 올해 1월 22일까지 모두 6차례에 걸쳐 길이 1800m, 무게 540kg 상당 전선을 절취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훔친 전선들을 고물상에 팔아 생계를 유지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최 부장판사는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범행이 생계형 범죄로 보이기는 하지만 이전에도 절도죄로 수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으며 누범기간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일가족 5명 탄 차량 전복 생후 4개월 여… 재산문제로 다투다 아버지 때린 50대 집유
비브리오패혈증 치료받던 40대 남성 사망 제주서 일가족 3명 의식 잃은채 발견 경찰 수사
"기후위기, 자연재해 장기적 관점서 다뤄주길" 지난해 제주지역 졸음운전 교통사고 '174건'
제주도 '동네조폭' 기승… 갈수록 증가 추세 '코로나19' 추석연휴 제주 방역 최전선은 '전쟁'
추석날 구름 사이로 보름달 보일듯 검찰, 오일장 인근서 여성 살해 20대 구속기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