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노점상 자리 갈등에 상해 입힌 50대 실형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8.06. 18:17: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노점상 자리 문제로 다투다 80대 노인에게 상해를 입힌 50대 여성이 법원으로부터 실형을 선고 받았다.

제주지방법원 형사4단독 서근찬 부장판사는 업무방해 및 상해 혐의 등으로 기소된 A(58·여)씨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고 6일 밝혔다.

제주시 임항로 수산물 공판장 노점상을 하는 A씨는 지난해 10월12일 오전 2시30분쯤 옆자리 노점상인 B(83·여)씨와 말다툼을 하다 피해자에게 상해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당시 A씨의 리어카가 B씨의 노점상 자리로 넘어가면서 다툼이 시작됐는데, A씨는 B씨가 자신을 경찰에 신고하자 욕설을 하며 파해자를 손으로 밀어 바닥에 넘었뜨렸다.

피해자는 전치 6주의 부상을 당했다.

서 부장판사는 "피고인이 고령의 피해자에게 상해를 가해 죄질이 나쁘고 반성하는 태도도 없다"며 "이전에도 업무방해와 폭력으로 처벌 받은 전력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장애인스포츠센터 공사 탓에 제주 월대천 '바… "구급차 가로막으면 5000만원 벌금입니다"
제주 학교 비정규직 노조 11월 총파업 예고 제주 학교비정규직 "국가 돌봄체계 구축 법제…
"공공부문 비정규직 명절 차별 철폐" 자기차고지갖기 예산 올해도 일찌감치 바닥
서귀포소방서, 심정지환자 자발순환 회복률 향… 충전 중인 전기차 '코나' 연이은 화재 왜?
"강정취수장 주변, 원앙의 겨울철 집단도래지" "보고싶은 것만 골라보는 환경영향평가 '황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