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올 첫 태풍 '하구핏' 다음주 한반도 영향
직접 영향보다 다량의 수증기 공급으로 많은 비 예상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8.02. 10:32: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2일 오전 제4호 태풍 '하구핏' 예상도. 기상청 홈페이지

올해 여름 첫 태풍이 한반도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다음 주에 제4호 태풍 '하구핏'이 우리나라를 지나갈 가능성이 있다. 이 경우 올해 여름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치는 첫 태풍이 된다.

 기상청은 현재 대만 해상에 위치한 하구핏이 북상하면서 4∼5일 중국 상하이를 거쳐 6일 오전 3시 백령도 동북동쪽 약 160km 부근 육상을 지나갈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하구핏은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채찍질'이란 뜻이다.

 기상청은 직접적인 영향보다는 하구핏으로부터 다량의 수증기가 공급돼 4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예상된다고 예측했다.

 한편 최근 10년간(2010∼2019년) 연평균 태풍 발생 건수는 25.2건이다. 이 중 9월 발생이 5.3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8월 4.9건, 7월 4.3건 순이다.

 이 중 우리나라에 영향을 준 태풍은 연평균 3.9건이다. 월별로는 8월이 1.2건, 7월이 1.1건, 9월 1건이다.

 1951년 기상 관측 이래 7월뿐 아니라 8∼10월 태풍이 발생하지 않은 해는 단 한 번도 없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올해 전기차 보급물량·보조금 전국 최저… 제주지방 내일까지 겨울비.. 최고 60㎜
제주 '22일 3명 추가 확진' 산발적 감염 지속 제주에너지공사 조직개편..단지운영사업소장 …
'창립 16주년' 제주항공 항공기 줄이고 화물사… 제주자치도의원 선거구 획정 논의 본격 시작
제주 21일 하루 2명 추가 확진..누적 513명 겨울비 내린 제주 오늘 오후부터 다시 비
서귀포 해상서 모터보트 침몰 3명 구조 주춤하던 제주지역 확진자 다시 증가세 보이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