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배우 김부선, 이재명 대법 판결 직후 SNS에 영어 욕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16. 17:09: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이재명 경기지사의 이른바 '여배우 스캔들' 당사자인 배우 김부선 씨가 16일 이 지사의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대한 대법원의 무죄취지 파기환송 판결에 불만을 나타내는 것으로 보이는 욕설을 자신의 SNS에 남겼다.

 김 씨는 이 지사에 대한 대법원판결 직후인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자신의 페이스북에 "무죄?"라고 쓴 뒤 바로 아래에 "FXXX you"라고 영어 욕설을 적었다.

 이 욕설이 이 지사를 향한 것인지 대법원을 향한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이날 판결에 대한 불만을 나타낸 것으로 추정된다.

 김 씨는 지난 11일에도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사망에 대한 이 지사의 심정을 담은 기사를 페이스북에 링크한 뒤 "이재명은 그 입 닥치라!"라고 적는 등 이 지사에 대한 반감을 드러냈다.

 이 지사와 김 씨의 악연은 이날 대법원이 판결한 허위사실 공표 사건처럼 지난 6·13 지방선거를 앞둔 2018년 5월 진행된 경기지사 후보 방송 토론회에서 비롯됐다.

 당시 이 지사의 상대 후보는 이 지사를 상대로 "여배우(김부선)와 만남이 있었음이 밝혀졌는데, 어느 기간 동안 만남이 이뤄졌는지, 유부남이 총각이라 사칭을 하며 만났던 것이 사실인지 등을 분명하게 밝혀야 한다"며 "1천300만 도민의 선택을 받아야 하는 도지사로서 도덕성에 심각한 문제를 안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이 지사는 "100% 가짜뉴스", "두 번에 걸쳐 김부선의 사과를 받았던 사항이며 악성 루머를 퍼뜨린 악플러의 최후는 철창행"이라는 글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리며 진화에 나섰지만, 이 의혹은 경기지사 선거 막판까지 변수 중 하나로 작용했다.

 이렇게 시작된 여배우 스캔들은 이 지사와 상대 후보 양측이 서로를 고발하면서수사기관이 개입, 수사를 벌였지만 증거 불충분 등의 이유로 불기소 처분됐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5일부터 허용' 탐정 무엇을 할 수 있나 정부 공공 재건축 제도 도입 50층까지 허용
통합당 조수진 억지논리에 김종민 "생트집 잡… 민주 "미국 독일도 공산주의냐" 주호영 맹공
집중호우 피해.. 문대통령 휴가 취소 태풍 '하구핏' 내일쯤 중국대륙 상륙 전망
내일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주민신… 제주 여름타나? 전남과 무승부 선두도약 실패
'주가부양 혈안' 제약업계 코로나 상술 도넘었… 법무·검찰개혁위 총장 힘빼고 장관권한만 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