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2공항 지역상생방안 용역 중단하라"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2일 성명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06.02. 17:04: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제2공항 반대단체가 최근 한국공항공사가 '공항과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 방안 연구용역'에 나선 것에 대해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이하 비상도민회의)는 2일 성명을 내고 "국토교통부가 제주도, 제주도의회 갈등해소 특위가 참여하는 '제2공항 쟁점해소를 위한 공개토론회'에 참여하면서 뒤에서는 제2공항 기정사실화를 강요하는 기만적인 용역을 다시 발주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지역주민과의 대화를 강조하며 뒤에서는 주민과의 협의 없이 비밀리에 용역을 추진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비상도민회의는 "현재 국토부와 어떠한 보상이나 이주 대책을 논의한 바 없고, 논의할 계획이 없다"며 "지역발전·상생이라는 이름으로 국토부와 제주도가 반복적으로 용역을 추진하고 있지만, 우리는 이에 대해 반다핸다는 입장을 재차 밝힌다"고 강조했다.

이어 "비민주적으로 결정된 제주 제2공항의 모든 추진 절차를 중단하고 지역주민의 민주주의적 요구를 수용하라"며 "절차적 정당성과 투명성 확보가 전제되지 않은 채 강행되는 모든 제2공항 절차를 당장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자취 감춘 오빠 40년만에 여동생 만나 참회 법원 성추행 택시기사에 "차량 내부 상시 촬영…
제주지방 밤사이 폭우로 침수 피해 2건 제주119 '도착까지 32분' 인명구조 사각지대 줄…
민식이법 첫 처벌 사례 60대 운전자 벌금형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졸속 공론화 중단하라
"제주도, 비자림로 공사 환경영향평가법 위반 … 제주 해안 위협 구멍갈파래 원인은 '양식장 배…
제주서 어선 작업중이던 외국인 선원 절단사고 제주시 삼양동 포구서 수영하던 60대 남성 숨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