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첫 출근' 김종인 "진취적 정당 만들겠다"
현충원 방명록에 '진취적으로 최선' 적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6.01. 12:53: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주호영 원내대표, 김종인, 이종배 정책위의장. 연합뉴스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비대위를 통해 통합당이 진취적인 정당이 되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대위원장으로서 처음 출근한 그는 국회에서 회의를 열어 이같이 말하면서 "정책 측면에서도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위원장은 회의에 앞서 통합당 의원들과 함께 동작구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면서 방명록에도 '진취적으로 국가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김 위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국민들이 미래에 대해 굉장히 불안한심정을 갖는 것 같다"며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는 성공했다고 보지만, 이로 인해 파생될 경제·사회 제반의 여러 상황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오늘은 비대위원들과 여러 가지 협의를 하고 결정할 것"이라며 "다음 회의에서 저희 당이 (코로나 사태의 대응책으로) 무엇을 추진할 것인지 더 구체적으로말하겠다"고 예고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김 위원장을 모시고 꼭 성공해서 재집권 기반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과거 비대위의 실패는 일하지 않고 말만 했기 때문인데, 현장 중심으로 법안과 정책을 만드는 비대위가 되도록 원내대표로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민주당 전대 이낙연·김부겸 양자구도 압축 주호영 "통합당 내일 국회복귀 원내 투쟁하겠…
추미애 "흔들리지 말고 국민만 바라보자" 북 최선희 "마주 앉을 필요 없다" 북미회담 일…
'전국 확산 우려'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검토하… '지역감염-해외유입 동시확산' 어제 신규확진 6…
'집단감염 핵심' 방문판매업체 급속 전파 비상 정부 "기념식·연수는 온라인으로" 방역지침 추…
민주 "항명, 쿠데타, 콩가루" 윤석열 압박 최고… '법정 출석' 조국 "법원이 검찰 통제할 유일한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