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중문골프장 액비 400여t 유출… 27일 현장 재조사
예래천 타고 바다까지 유입..수산자원 피해 모니터링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20. 05.27. 18:26: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26일 서귀포시 색달동의 중문골프장 축산 액비(액체 상태의 비료) 유출 사고와 관련해 현장 재조사가 실시됐다.

 서귀포시는 자치경찰과 함께 27일 오후 사고 경위에 대한 현장 재조사를 실시했으며, 관련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또한 액비 저장 탱크와 26일 예래천에서 채취한 시료를 제주농업기술원에 검사 의뢰했으며, 유출된 액비가 기준치에 부합하는지를 확인하기로 했다. 만약 액비 부숙도, 중금속 기준 등 기준치에 부합하지 않는 액비로 확인되면 행정처분과 사법기관에 고발할 방침이다.

 지난 26일 중문골프장에서 축산 액비가 유출돼 예래천을 따라 바다로 흘러 들어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사고는 오후 12시쯤 검붉게 변한 예래천을 본 주민에 의해 신고됐으며, 서귀포시 관계자들이 현장을 확인한 결과 중문골프장에서 사용하려던 액비가 유출된 것을 확인했다. 유출된 규모는 350~400t으로 추정된다.

 서귀포시는 바다로 유입된 액비로 인한 수산자원 피해 발생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27일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회 주요기사
시신 수십일간 방치 명상수련원 원장 감형 현역 군인이 4년동안 머리카락 기른 사연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피고인 항소심도 무죄 재혼 회원 스펙 "평균연봉 남 7700만원, 여 4800만…
"어린이를 돕는 어른이 진정한 어른" 어린이보호구역 단속 외 시간대 불법주정차 '…
상대리 주민, 폐기물종합재활용업 시설 '반발' 서귀포해경서장 도기범·제주해경청 기획운영…
'늑장개관' 제주장애인스포츠센터 이번엔 주민… 카카오 스톡옵션 세금 깎아달라 소송냈다 패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