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소방서 항·포구 선박화재 안전대책 추진
국제육상시설 연결구 활용 선박화재 대응태세 구축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4.09. 14:47: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선박 화재 대비 훈련. 사진=제주소방서 제공

제주소방서는 최근 빈번하게 발생하는 선박 화재에 대비해 항·포구 선박 화재 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제주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7~2019년) 제주지역에서 11건(12척)의 선박 화재 사고가 발생해 6명 숨지고 10명이 실종됐으며, 10여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실제로 이날 오전 6시쯤 서귀포 남동쪽 해상에서 선박 화재가 발생해 4명이 구조되고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앞서 지난달 11일 오후 9시 50분쯤에도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항에 정박 중이던 선박에서 화재가 발생해 진화되기도 했다.

국제육상시설 연결구. 사진=제주소방서 제공

 이에 따라 제주소방서는 관할 구역 항·포구 11곳과 등록어선 482척(지난해 12월 기준)에 대해 500t급 이상 선박 연결구에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국제육상시설 연결구'를 도입해 육상과 선박 간 소방용수의 원활한 공급으로 선박 화재 진화 작업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선박 화재 발생 시 고성능 화학차 등 특수 소방차 중심으로 운영되며, 해경 등 유관기관과 선주협회, 어민과 합동으로 '대국민 선박 화재 예방 합동 캠페인'도 실시할 계획이다.

 김영호 제주소방서장은 "선박 화재 특성상 육상 및 해상지원기관의 유기적 협력이 중요하다"며 "또한 선박 화재 관련 장비 도입과 지속적인 유관기관 합동 훈련을 통해 선박 화재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외국인 폭행해 시력 잃게 한 50대 실형 제주서 괭생이모자반 피해 운항하던 어선 전복
4·3에 아버지 잃은 소년, 남은 가족 살리려 전… "남방큰돌고래 서식처를 해양보호구역으로 지…
"제주 제2공항 건설계획 하루빨리 철회하라" 10년간 제주 여름장마 평균 6월20일 시작
서귀포시 예래천 액비 유출…골프장 관리자 입… 제주 카니발 사건 폭행 운전자 실형 법정구속
제주해상서 브라이드 고래 사체 발견 제주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5년 연속 1등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