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가족여행 논란' KBS 최동석 "반성한다"
KBS "공영방송 아나운서로 걸맞게 행동해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3.26. 13:23: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KBS 9시 뉴스 앵커 최동석(42) 아나운서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진행 중인데도 가족 여행을 다녀와 논란이 일자 "반성하고 주의하겠다"고 밝혔다.

 KBS는 26일 자사 홈페이지 시청자상담실 자유게시판에 "최 아나운서는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아들이며 적절치 않은 처신에 대해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어 "최 아나운서에게 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서 걸맞게 행동하도록 주의를 줬다"며 "모든 구성원들이 공영방송인으로서의 본분을 다해 코로나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최 아나운서의 여행 논란은 배우자 박지윤(41) 전 KBS 아나운서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개인 계정에 지난 주말 가족 여행을 다녀왔다는 글을 올리며 불거졌다.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진행되는 상황에서 여행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있었으나 박 전 아나운서는 "관광지를 돌아다닌 게 아니라 프라이빗 콘도에 가족끼리 있었다"라고 해명했다.[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토요일 뒤집어놓은 이효리…'놀면 뭐하니' 9.3… 이동건-조윤희 3년 만에 이혼
트와이스 새 앨범 선주문 50만장 돌파 '자체 최… 가수 이선희 재혼 14년만에 협의이혼
'방탄소년단' 빅히트, '뉴이스트' 플레디스 전… '복면가왕' 주윤발 정체는 위너 강승윤
명예소방관 박해진, KBS 119상 봉사상 받는다 '코리안 좀비' 정찬성 SBS '동상이몽2' 합류
배우 이선빈 소속사와 전속계약 법적분쟁 위기 JTBC 10·26 재판 김재규 육성 공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