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뮌헨, 첼시 3-0 완파 UCL 8강 '성큼'
레반도프스키 쐐기골에 2도움까지…11골 득점 선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6. 09:18: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주먹 불끈 쥔 레반도프스키.

독일 프로축구 최강 바이에른 뮌헨이 첼시(잉글랜드)를 완파하고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문턱에 섰다.

 뮌헨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스탬퍼드 브리지에서 열린 대회 16강 1차전원정 경기에서 1골 2도움을 올린 로베르토 레반도프스키의 특급 활약을 앞세워 첼시에 3-0으로 이겼다.

 내달 19일 홈 2차전을 남겨둔 뮌헨은 8강 진출에 매우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레반도프스키와 이번 대회에서 잉글랜드 팀에 유독 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냐브리가 뮌헨에 승리를 안겼다.

 냐브리는 전반 6분 로베르토 레반도프스키와 2:1 패스에 이은 골지역 정면에서의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3분 뒤에는 레반도프스키가 왼쪽에서 찔러준 침투 패스를 냐브리가 골지역 왼쪽에서 왼발 땅볼 슈팅으로 연결해 2-0을 만들었다.

 냐브리는 이번 대회에서 넣은 6골 전부를 토트넘과 첼시, 잉글랜드 팀들을 상대로 기록했다.

 레반도프스키는 직접 쐐기골까지 해결했다. 후반 31분 알폰소 데이비스의 왼쪽 돌파에 이은 크로스에 문전으로 쇄도하던 레반도프스키가 발을 갖다 대 뮌헨의 승리를 매조졌다.

 대회 11번째 골을 넣은 레반도프스키는 10골을 기록 중인 신예 엘링 홀란드(도르트문트)를 제치고 득점 선두로 뛰어올랐다.

 바르셀로나는 이탈리아 나폴리의 산파올로에서 열린 나폴리와의 16강 원정 1차전에서 앙투안 그리에즈만의 동점골로 1-1로 비겼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30분 드리스 메르턴스에게 중거리 골로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12분 넬슨 세메도의 침투에 이은 그리에즈만의 문전 슈팅으로 승부를 원점으로돌렸다.

 나폴리는 2011-2012시즌 이후 한 번도(3무 5패) 챔피언스리그 토너먼트 경기에서 이겨 본 적이 없다.

 두 팀의 2차전은 내달 19일 바르셀로나 홈인 캄노우에서 열린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봤냐 리버풀!' 맨유 직원 900명 임금 정상 지급 롯데 차재용·전병우↔키움 추재현 트레이드
'성매매 여성과 파티' 맨시티 워커 징계받나 판데이크 'EPL 드림팀'에 손흥민 선정
제주Utd, 도민의 아픔 함께 나누다 K리그 페널티킥 최다 허용구단 '제주'
'플로리다 고립' 류현진, 2019년 '단짝' 마틴 집 … LPGA 투어 코로나19 영향 6월 중순까지 중단
일본프로축구 5월 재개 또 다시 무기한 연기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귀국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