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KBL, 코로나19 확산 잔여 일정 '무관중 경기'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5. 16:39: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19-2020 프로농구 잔여 일정이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프로농구를 주관하는 KBL은 25일 오전 서울 시내 호텔에서 긴급 이사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아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국가 위기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현 상황이 개선될 때까지 잔여 일정을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치르기로 결정했다.

 프로농구는 농구대표팀 경기 일정에 따라 휴식기를 가진 뒤 26일 정상적으로 재개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감염이 확산함에 따라 26일 고양 오리온-울산 현대모비스, 인천 전자랜드-안양 KGC 경기부터 프로농구관계자 이외의 일반 관중의 입장은 통제된다.

  작년 10월 5일 정규리그를 시작한 프로농구는 오는 3월 31일까지 6라운드(팀당54경기)를 치를 예정인데 25일 현재 팀당 40~42 경기를 소화했다.

 이와 함께 현재 연세대학교 체육관(신촌 캠퍼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KBL D-리그일정 중 3월 2일 준결승 및 9일 결승전도 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

  앞서 프로축구는 오는 29일 예정된 1부 리그 개막전 무기한 연기를, 현재 정규리그가 진행 중인 프로배구는 무관중 경기를 결정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멈춰선 도내 체육행사… 4월에도 '올스톱' 제주도체육회, 학교연계형 스포츠클럽 공모
"코로나19 막아라"… 제주 학원가 재검점 '병역특례' 손흥민 제주서 기초군사훈련 받는…
EPL "안전해질 때까지는 리그 재개 없다" 추신수 마이너 선수에 1000달러 지원 '특급 선행
메시 선정 '챔스 최고 25인'에 손흥민 포함 '잇단 코로나19 확진' 일본프로축구 리그 재개 '…
류현진·추신수, MLB 선급금으로 일당 582만원 받… PGA 투어 시즌 재개되면 출전 선수 늘린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