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제주 소라의 꿈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20. 02.20.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소라는 해녀들의 꿈이요 희망이다. 소라로 소득을 창출하고 벌어들인 소득을 통해 제주해녀 문화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소라 생산량은 최근 10년간 연 평균 4379t으로 전국 대비 83% 이상을 제주에서 해녀 물질을 통해 생산되고 있다. 제주 소라는 도내 128개소 1만4346㏊의 마을어장의 마을어업으로 생산되는 품목 중 41.6%를 차지해 해녀 소득과 직접적으로 연계되는 아주 중요한 수산자원이다.

하지만 과거 전체 생산량의 80%를 일본에 수출하던 것이 근래 들어 일본 내 활소라 증가, 엔(¥)저 현상, 반한현상의 영향 등으로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도는 이를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매년 2억원 사업비를 투자해 한국해양과학기술원에서 '제주 소라의 산업적 활용기술 개발 학술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1차년도인 2019년에 소라의 영양성분 및 다양한 생리활성을 분석한 결과, 소라에는 타우린, 필수아미노산, 불포화지방산 등 영양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으며 소라내장추출물은 우수한 항산화 및 항염증 효능을 나타내는 것을 확인했다. 향장 1차 시제품을 출시하는 성과도 거두었다.

2차년도인 올해에는 제주 소라를 활용한 산업제품 2차 시제품 개발에 역점을 두어 추진한다.

3차년도인 2021년에는 앞서 확보한 연구결과를 국내외 저명 학술 논문 발표를 통해 소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기능성 제품의 안전성 평가 및 인체적용시험 등을 연구할 계획이다.

연구가 끝나면 본 연구결과를 토대로 기업의 기술이전 추진과 우수성을 기반으로 한 소라의 다양한 산업제품 개발 및 홍보판매 등을 통해 해녀소득 증대 및 제주해녀문화 보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희망을 가져본다. <윤영유 제주특별자치도 해녀정책팀장>

오피니언 주요기사
[김봉희의 월요논단] 코로나 블루 - 심리방역이… [열린마당] 대한민국 주권자들에게 고(告)함
[열린마당] 코로나19 내일은 퇴치될 것이다 [열린마당] 청렴의 적극적 의미
[고상호의 현장시선] 코로나19 이후 제주 산업… [열린마당] 할머니가 4·3사건에 대해 침묵했던 …
[이성용의 목요담론] 4월의 줄다리기 [열린마당] 작은 실천이 청정 제주를 지킨다
[열린마당] 봄철, 소각행위는 불법이다 [양용진의 한라시론] 정도를 걸어갈 사람을 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