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개그맨 문세윤-유세윤, 봉준호-샤론 최 패러디 화제
봉 감독 "유세윤 천재적·문세윤 최고 엔터테이너인 것 같다" 화답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9. 16:04: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봉준호 감독과 통역 샤론 최가 아카데미를 비롯한 각종 시상식에서 보인 모습을 개그맨 문세윤과 유세윤이 패러디한 영상이 화제에올랐다.

 유세윤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arodysite'(패러디사이트)라는 글과함께 봉 감독과 샤론 최를 패러디한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봉 감독 의상부터 헤어스타일, 말투를 그대로 재연한 문세윤과 긴 머리에 다소곳한 모습으로 통역하는 샤론 최를 흉내 낸 유세윤 모습이 담겨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두 사람은 각종 시상식에서 봉 감독이 밝힌 수상 소감을 패러디해 눈길을 끌었다.  

 문세윤은 "이제 내려가서 아직 반쯤 남아있는 비건 버거를 마저 먹도록 하겠습니다. 근데 혹시 근처에 맥도날드 있나요?"라고 말했고, 유세윤은 이 말을 일부는 정확하게 일부는 '이상한' 영어로 코믹하게 통역했다.

 아울러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 수상 당시 봉 감독이 마틴 스코세이지를 인용하며 "가장 개인적인 것이 가장 창의적"이라고 한 말을 "가장 개인적으로 좋은 젓갈이 기장 창난젓이다"라고 패러디해 폭소를 자아냈다.

 봉 감독은 지난달 13일 열린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에서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받은 뒤 "이 상을 받은 것보다도 멋진 감독님들과 같이 후보에 올라 더 기쁘다. 감사하고 이제 내려가서 반쯤 남은 비건 버거를 먹겠다"고 밝힌 바 있다.

 봉 감독은 19일 귀국 보고 기자회견에서 '수상 소감이 엄청나게 화제가 됐다. 패러디도 많이 됐다'는 사회자 말에 "유세윤 씨는 참 천재적인 것 같다. 문세윤 씨도… 최고의 엔터테이너인 것 같다"는 말로 화답했다.

 이에 뮨세윤은 이날 열린 엠넷 예능 '내 안의 발라드' 제작발표회에서 "봉 감독님이 저와 유세윤 씨를 호명한 것 자체가 너무 꿈만 같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오스카 수상에 벅찬 나머지 축하 세레머니 정도였는데, 이렇게 잘 봐주시고 칭찬까지 해주시니 영광이다. 앞으로 봉준호 감독님 영화에 뒤통수 나오는 역할이라도 제 돈 내고 출연하고 싶다"고 덧붙였다.[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소지섭, 17살 연하 조은정과 결혼 백성현, 3살 연하 비연예인과 백년가약
임영웅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 발매 김재중 "코로나19 감염됐다" 만우절 장난 물의
이상민 KBS 새 예능 '악인전' 음반 제작 도전 10년차 걸그룹 에이핑크 이달 완전체 컴백
'솔로 변신' 수호, 아이튠즈 세계 50개 지역 정… 미국 인기 컨트리 가수 조 디피 코로나19로 사…
홍진영 신곡 '사랑은 꽃잎처럼' 내달 발매 방통위 TV조선·채널A 재승인 보류 결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