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문재인 대통령 직무수행평가 상승세 주춤
한국갤럽조사 결과 "잘하고 있다" 44%로 전주와 동일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2.14. 10:26: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정지지율이 주춤하는 모양세를 보였다.

 한국갤럽이 2월 둘째 주(11~13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에게 문재인 대통령 직무수행평가에 대해 물은 결과(응답률 14%,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44%가 긍정 평가했고 49%는 부정 평가했으며 7%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2%, 모름/응답거절 5%).

 대통령 직무 긍정률과 부정률은 모두 지난주와 변함없었다.

 이번 주 연령별로는 30대와 40대에서 각각 53%, 56%로 긍정률이 높았고 50대 이상에서는 부정률이 높았다.

 지지정당별로 보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의 82%, 정의당 지지층에서도 65%가 대통령 직무 수행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지만,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92%가 부정적이며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에서도 부정적 견해가 더 많았다(긍정 29%, 부정 54%).

 대통령 직무 수행 긍정 평가자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440명, 자유응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이하 '코로나19') 대처'(26%), '복지 확대'(9%), '전반적으로 잘한다'(8%),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6%), '외교/국제관계'(5%), '서민 위한 노력'(4%), '전 정권보다 낫다'(3%) 순으로 나타났다.

 직무 수행 부정 평가자는 부정 평가 이유로(488명, 자유응답) '경제/민생 문제 해결 부족'(22%), '전반적으로 부족하다'(12%), '코로나19 대처 미흡'(6%), '독단적/일방적/편파적', '외교 문제'(이상 5%), '북한 관계 치중/친북 성향', '부동산 정책', '인사(人事) 문제', '검찰 압박'(이상 4%), '일자리 문제/고용 부족'(3%) 등을 지적했다.

 정당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 37%,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 27%, 자유한국당 21%, 정의당 5%, 바른미래당, 새로운보수당, (가칭)안철수신당이 각각 3%, 그 외 정당/단체는 모두 1% 미만이다. 지난주와 비교하면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새로운보수당이 각각 1%포인트 상승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밀레니얼·Z세대' 부상…제주관광 변해야 산… 고열증상 제주경찰 음성 판정 지구대 폐쇄 해…
내일 고3·중3 온라인 개학 '새 학년 시작' 제주경찰 고열 증상보이자 오라지구대 잠정 폐…
김영록 전남지사 11개월 연속 1위.. 원희룡 6위 제주지방 대기 매우 건조 '화재 주의'
위미농협APC 2019년도 종합평가 '대상'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미스콩나물 진선…
제주 관광 가장 큰 불만사항 '비싼 물가' 제주 국제학교 성추행 외국인 교사 감형 '논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