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4·3희생자증·유족증 1만2995명 신청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2.09. 12:32: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주특별자치도는 지난해 4월부터 '제주4·3사건 희생자증 및 유족증'을 신청받은 결과 1만2995명이 접수돼 이 중 1만1566명에 대한 증 발급이 완료됐다고 9일 밝혔다.

 증 신청 현황을 살펴보면 70대가 3279명(25%)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2102명(16%), 50대 1643명(13%)순이었다. 10대 이하도 1523명(12%)이었으며, 그 외 연령층에서 4448명이 접수됐다.

 지역별로는 제주시 8014명(62%), 서귀포시 2786명(21%), 도외 거주자 2191명(17%), 국외 거주자 4명(일본 3, 미국 1)이다.

 '제주4·3사건 희생자증 및 유족증'을 발급받으면 제주항공의 제주기점 항공료 감면(생존희생자 50%, 유족 30%)과 도내 공영주차장 50% 감면, 도 운영 문화관광시설 입장료와 관람료 면제 등의 복지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절물자연휴양림(생존희생자만 100% 감면), 한라수목원, 제주항연안여객터미널, 제주항국제여객터미널에서도 주차료 50%, 한라산국립공원은 시설 사용료 100% 감면되고 있다.

 한편 제주도는 4·3희생자 및 유족의 편안한 노후 지원과 자긍심 고취를 위해 복지혜택을 제공하는'제주 4·3사건 희생자증 및 유족증'신청을 받고 있다.

 4·3특별법 제3조에 따라 결정된 생존희생자 및 유족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발급하고 있으며, 도내 거주자는 주소지 읍면동에서, 도외 거주자는 희생자의 본적지 해당 읍면동에서, 국외 거주자는 도 4·3지원과로 신청하면 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비자림로 확장공사 재개 하루만에 전격 중단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치워도 치워도 끝이없…
[월드뉴스] 홍콩보안법 강화… “단순 참여자… 제주사회 생활속 환경·교통문제 '고민 해결사'
60세 이상 제주도민 자경농지 임대 가능 제주 상업용 부동산 투자수익률 바닥
농업기계 전동화 연구·개발 본격 추진 제주외항 2단계 사업 국비 확보 난항
제주도·JTP, 화장품 원료개발 참여기업 모집 제주농기원, 6월 디톡스 교육생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