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부상일 "우한 폐렴 방지 위해 무사증 입국 막아야"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1.28. 15:50: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을 선거구에 출마하는 자유한국당 부상일 예비후보는 28일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 무사증 입국자에 대한 입국을 제한하고, 제주특별법 개정으로 도민의 안전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부 예비후보는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해 "검역이 최선의 길은 아니라 입국을 최대한 보수적으로 할 수 있는 선제적 대응을 해야 할 시점"이라며 "일단 입국해서 감염 확진 판정을 받으면 그 순간 제주도는 극단적인 폐쇄의 섬이 될 수 있는 위기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부 예비후보는 "법무부장관은 우한 폐렴 확산 방지 대책으로 제주도 무사증 입국자에 대한 입국을 제한해야 한다"며 "또 제주특별법 제197조를 개정해 제주도지사에게 무사증 입국 제도를 일시 정지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4·3특별법 개정안 처리 지연 책임 놓고 설… [선택2020 제주의미래] D-13 총선 출사표 - 제주시…
[선택2020 제주의미래] D-13 총선 출사표 - 제주시… [선택2020 제주의미래] D-13 총선 출사표 - 서귀포…
현안마다 시각차·논문 표절 논란까지… 기선… 제2공항 건설 놓고 입장차 극명
4·3특별법 개정안 또 ‘네탓’ 공방 [월드뉴스] 美 24만 사망 예측… 사회적 거리두…
고병수 "제주공항 인근 소음피해 주민 보상 상…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논의 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