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식약처·의협 "구충제 목적 사용 '매우 부적절'"
"잘못된 의약품 정보에 현혹되지 말아달라"
"임부·임신 가능성 여성, 태아 기형 유발 우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1. 09:56: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대한의사협회는 구충제인 알벤다졸을 기생충 감염 치료 외의 목적으로 사용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고 21일밝혔다.

 최근 페이스북,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암, 비염, 당뇨, 아토피 등 치료에 알벤다졸을 복용했다는 체험 사례가 급속히 확산한 데 따른 발표다.

 알벤다졸은 사람의 기생충 감염 등 구충을 목적으로 단기간 사용하도록 허가된 약이다. 현재 장기간 복용 시 인체에 대한 안전성이 확보돼 있지 않다.

 기생충 감염 치료 이외의 다른 질환 치료에 사용하려면 사람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에서 효과와 안전성을 입증해야 한다.

 암 같은 중증 질환이나 당뇨병 같은 만성질환을 치료 중인 환자의 경우 치명적인 부작용이 발생하거나 기존에 받고 있던 치료의 효과를 심각하게 저해할 위험이 있다.

 단기간 복용하더라도 구역, 구토, 간 수치 상승 같은 간 기능 이상, 발열, 두통, 어지러움, 복통 등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드물게는 독성 간염, 급성 신장 손상 등 심각한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반드시 허가된 목적과 사용법에 따라 복용해야 한다.

 임신했거나 임신 가능성이 있는 여성은 태아 기형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절대 복용하지 않아야 한다.

 식약처는 "모든 의약품이 허가받은 효능·효과 이외에는 사용되지 않도록 지속해서 안내할 예정"이라며 "SNS 등을 통해 의약품 정보를 접하게 되면 식약처에서 허가받은 효능·효과인지 여부 등을 꼭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군, 대구·경북 다녀온 휴가장병 전수조사 이념성향 "나는 진보" 28% vs "나는 보수" 24%
종교시설 코로나19 전파 진원지 되나 보수통합 첫 조사 민주당 41.1% vs 통합당 32.7%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씨 주가조작설?.. … 日크루즈선 70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언론인·변호사 '민주당만 빼고' 임미리 선관위… [팩트체크] 한국검찰, 일본에 비해 '무죄율' 높…
'새보수당 탈당' 정운천 미래한국당 최고위원… '손석희 공갈미수 혐의' 김웅 "공갈·협박한 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