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올림픽 女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17일부터 입장권 판매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20. 01.16. 17:13: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2월 3일부터 9일까지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최종예선전'의 입장권을 17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올림픽 최종예선전은 오는 2월 3일부터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며 여자 축구 사상 최초로 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은 베트남, 미얀마와 함께 A조에 속해있다. 2월 3일은 미얀마, 9일은 베트남과 경기를 치른다.

 입장권 가격은 서측 지정석 3만원, 동측과 남측 비지정석 1만원, 휠체어석 1만원이다.

 할인은 비지정석에만 적용되며 제주도민 50%, Korea Football Fan(이하 KFAN) 골드 50%, KFAN 실버 30%, 초중고 학생 30%, 복지카드 소지자 50%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장 판매는 경기 당일 킥오프 5시간 전부터 진행하며 KFAN 멤버십 사전 구매는 이번 경기에는 진행하지 않는다.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최종예선전 일정은 다음과 같다.

 ▷1경기 2/3(월) 19시 미얀마 VS 대한민국(티켓 현장판매 오후 2시부터) ▷2경기 2/6(목) 19시 베트남 VS 미얀마(티켓 현장판매 오후 2시부터) ▷3경기 2/9(일) 15시 대한민국 VS 베트남(티켓 현장판매 오전 10시부터) .

스포츠 주요기사
'18연승' 리버풀 리그우승 매직넘버 '4' 토론도 류현진 마케팅 전면에 내세웠다
'코로나19 확산' 프로축구 개막 무기한 연기 토론토 류현진 5일 간격 등판 준비 본격 시작
잘츠부르크 황희찬 정규리그 8호 도움 황의조 '최강' PSG 상대로 시즌 6호골
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새 유니폼 공개 렛츠런파크 제주 임시 휴장
한국 남자농구 아시아컵 예선 2연승 일본 J리그, 코로나19에 '리그 중단' 검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