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1월 제주지역 아파트 입주경기도 '싸늘'
전망치 61.9… 최근 입주율도 전국 최하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47: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국의 아파트 입주율 전망치가 일제히 하락한 가운데 제주지역은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16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1월 전국 입주경기실사지수(HOSI) 전망치는 76.8로 전달에 견줘 7.6p하락했다. 이는 지난 달 전망치 84.4 와 실적치 77.0과 비교해 모두 낮았다.

HOSI는 공급자 입장에서 입주 예정이거나 입주 중에 있는 단지의 입주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100을 넘으면 입주 경기가 긍정적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는 의미이고, 100 미만은 이와 반대다.

지역별로는 부산(93.5)이 전국 최고치를 보였고 이어 경남(85.7), 대구(83.8), 광주(83.3), 서울(82.4), 경기(80.3), 경북(80.0)이 80선을 기록했다.

제주는 61.9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가장 저조한 수치를 기록했다. 강원(62.5)과 함께 60대에 머물렀다. 최근 3개월 제주의 전망치는 11월 43.7(전국평균 75.3), 12월 62.5(전국평균 84.4), 1월 61.9(전국평균 76.8)로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제주지역의 최근 3개월간의 입주율도 지난해 10월 67.5(전국평균 79.4), 11월 65.1(전국평균 80.3), 12월 64.7(전국평균 78.9) 등으로 전국에서 최하위를 기록 중이다.

경제 주요기사
'부동산 침체' 제주 주택 인허가 30년 전으로 '… 제주 1월중 준공후 미분양 역대 최대 '빨간불'
코로나19로 소비자심리 2년4월만에 최악 도련영도갤럭시타운 3월 샘플하우스 오픈
제주농민회 "JDC 스마트팜 혁신밸리사업 중단" … 제주은행 2020학년도 1학기 등록금 수납 이벤트
제주은행, 코로나19 방지 영업점 방역 강화 정부 우체국·농협 마스크 판매 발표에 소비자 …
공정위 "제주 가맹점 수 1년새 7.8% 늘어" 지난해 제주에서 4509명 태어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