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1월 제주지역 아파트 입주경기도 '싸늘'
전망치 61.9… 최근 입주율도 전국 최하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47: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전국의 아파트 입주율 전망치가 일제히 하락한 가운데 제주지역은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16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1월 전국 입주경기실사지수(HOSI) 전망치는 76.8로 전달에 견줘 7.6p하락했다. 이는 지난 달 전망치 84.4 와 실적치 77.0과 비교해 모두 낮았다.

HOSI는 공급자 입장에서 입주 예정이거나 입주 중에 있는 단지의 입주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100을 넘으면 입주 경기가 긍정적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는 의미이고, 100 미만은 이와 반대다.

지역별로는 부산(93.5)이 전국 최고치를 보였고 이어 경남(85.7), 대구(83.8), 광주(83.3), 서울(82.4), 경기(80.3), 경북(80.0)이 80선을 기록했다.

제주는 61.9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가장 저조한 수치를 기록했다. 강원(62.5)과 함께 60대에 머물렀다. 최근 3개월 제주의 전망치는 11월 43.7(전국평균 75.3), 12월 62.5(전국평균 84.4), 1월 61.9(전국평균 76.8)로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제주지역의 최근 3개월간의 입주율도 지난해 10월 67.5(전국평균 79.4), 11월 65.1(전국평균 80.3), 12월 64.7(전국평균 78.9) 등으로 전국에서 최하위를 기록 중이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를 추억할 상품 판매 '제주별책부록' 개장 휴가철 맞은 제주 내국인 관광객 몰린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제주도 여행 가장 선호 롯데관광개발, 제주 인재양성 ‘씨앗문고 캠페…
제주공유경제 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오리온 제주용암수 러시아에 수출
하락세 보이던 제주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 제주 경매시장 낙찰률 전국 최저 수준
'갈치·참조기 대풍' 제주 어획량·판매액 쌍끌… 제주관광공사 성산포항 면세점 5년 만에 재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