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김희현 도의원, 4·15 총선 불출마 "현안 해결 매진"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1.14. 15:28: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월15일 치러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을 선거구 출마를 고심하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부의장인 김희현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제주시 을 지역구 출마를 고심했지만 제주도의회 의원으로서, 현재 부의장으로서 제주의 미래 발전을 위해 작금의 산적한 현안과 갈등 해결에 매진해야 할 시점이라는 것에 무게가 실렸다"면서 "지금의 자리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것이야말로 그동안 저를 믿고 지지해 준 도민 여러분께 보답하는 길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저는 오랜 시간동안 제주의 관광산업의 발전을 위해 뛰어왔고 제주도관광협회 상근부회장, 제주관광공사 이사에 이어 제9대부터 제10대까지 도의원으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었다"면서 "21세기 제주는 새로운 시야, 새로운 생각, 새로운 변화를 주도할 수 있는 실현가능한 비전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 도정의 정책들이 도민의 권익을 옹호하고 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제도화하는 데 도의원으로서의 역할이 크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저는 앞으로도 도민의 행복을 추구하고, 살맛나는 제주를 만들기 위해 헌신할 것"이라면서 "그동안 보내주신 성원에 감사드리며, 제11대 도의회에 입성하며 가졌던 마음가짐을 다시 새기는 시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中 '우한 폐렴' 사망 80명·확진 2744… 선거·제2공항·지역경제활성화 "예상대로"
제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초긴장' 박희수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개정"
고경실 "4·3특별법 개정을 1호 과제로" 무인민원발급기 등․초본 발급 제출기관만 선…
김영진 "우한폐렴 대비 검역 강화해야" 김효 "원희룡이 한국당 쪼그라뜨린 장본인"
제주서 작년 1624명 '조상 땅' 찾았다 범람에 속수무책 '협동교' 개축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