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10대 여학생 상습 성폭행 30대 징역 15년
법원 "상당기간 사회에서 격리해야"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1.14. 11:55: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10대 여학생을 상대로 십수차례에 걸쳐 몹쓸짓을 한 인면수심의 30대 남성에게 법원이 중형을 선고했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부장판사 정봉기)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A(38)씨에게 징역 15년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또 A씨의 신상정보 10년간 공개와 10년간 아동·청소년 관련시설 취업 제한을 명령했다.

A씨는 지난해 4월17일 스마트폰 채팅 어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알게된 B(13)양을 그해 4월18일부터 7월18일까지 13차례에 걸쳐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 A씨는 B양을 알몸을 휴대전화로 촬영하게 한 뒤 전송하도록 강요하거나 음란 행위를 시킨 혐의와 알몸 사진을 뿌리겠다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재판부는 "어린 아동청소년을 성적도구로 삼아 성욕을 충족한 것으로 죄질이 매우 불량하고 위험성과 비난가능성도 매우 크다"면서 "또 피해자가 상당한 성적 수치심과 정신적 고통을 겪고 결코 잊을 수 없는 깊은 상처를 갖고 평생을 지낼 것으로 보이는 점을 감안하면 피고인에게 중형을 선고해 상당 기간 사회에서 격리할 필요가 있다"고 판시했다.

사회 주요기사
'묻지마 폭행'에 칼 뽑은 경찰... 생활 주변 폭… 유치원·어린이집 급식안전 대폭 강화한다
제주소방, 종합정밀점검 대상 확대 실시 '불꽃같은 삶' 제주 여성 독립운동가 3인 '기념…
제주지역 의사들도 14일 총파업 '의료공백' 불… 하수관 공사 뇌물 수수 전현직 공무원 법정구…
"소방만의 청사" VS "주민센터·소방 종합 청사" 조천읍, 동물테마파크 갈등 선흘리 이장 해임 …
함덕 서우봉 해변 찾아 '플라스틱 없는 제주' 제주 카니발 사건 가해자 항소심서 집행유예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