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日 매체 "SK 출신 산체스, 요미우리 입단"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2.07. 08:49: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SK와이번스에서 뛰었던 앙헬 산체스.

SK 와이번스에서 활약했던 외국인 투수 앙헬 산체스(30)가 일본 프로야구 명문 팀 요미우리 자이언츠에 입단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 매체 스포츠호치는 7일 "요미우리가 KBO리그 SK에서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산체스와 계약했다"며 "산체스는 메디컬테스트에서 문제가 나타나지 않으면 정식 입단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요미우리의 가장 큰 과제는 외국인 선발 투수 영입이었다"며 "요미우리는 토종 에이스 야마구치 순이 포스팅 시스템으로 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하는데, 산체스는 그 빈자리를 메울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산체스에 관해선 높은 평가를 했다. 스포츠호치는 "산체스는 최고 구속 156㎞의 직구와 날카로운 컷 패스트볼, 체인지업 등 다양한 구종을 던지는 투수"라며 "요미우리의 하라 다쓰노리 감독도 투구폼이 예쁜 투수라고 좋게 평가했다"고 전했다.

스포츠호치는 산체스가 요미우리와 궁합이 잘 맞는 투수라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 매체는 "산체스는 2019시즌 SK에서 28경기에 출전해 165이닝을 책임졌는데, 홈런은 단 2개만 허용했다"며 "좌·우중간이 짧고 홈런이 많이 나오는 요미우리의 홈구장, 도쿄돔에서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산체스는 2018시즌 SK에 입단해 2시즌 동안 57경기에 출전, 25승 13패 평균자책점 3.68의 기록을 남겼다.

SK는 산체스와 재계약을 추진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김학범호 4강전 '오세훈이냐 조규성이냐' '버디 7개' 임성재, PGA 투어서 새해 첫 톱10 등극
리버풀 파죽의 22경기 무패.. 맨유 2-0 완파 박인비, LPGA 2020시즌 개막전 연장 끝에 준우승
'후반 50분 이동경 극장골' 김학범호, 요르단 꺾… 최수미 제주육상 빛낸 ‘최우수 선수’
애플마라톤클럽 동호인부 우승 차지 박인비, LPGA 투어 시즌 개막전 3R 선두
임성재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3R 공동 9위 윤일록, 프랑스 축구 몽펠리에 입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