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양배추연합회 출범… 김학종 회장 선출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12.02. 18:46: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산 양배추의 수급 안정과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한 (사)제주양배추연합회가 2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 출범했다.

제주산 당근과 월동무에 이어 (사)제주양배추연합회가 본격 출범했다.

(사)제주양배추연합회 설립추진위원회(위원장 김병수 애월농협조합장)는 제주지역 양배추의 수급 안정을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2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날 행사에는 변대근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장, 양배추 주산지 농협 조합장과 회원 등 280여명이 참석했다.

추진위는 정관제정을 비롯해 2020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을 의결하고 김학종 애월농협 양배추생산자협의회장을 초대 회장으로 선출하는 등 임원진을 구성했다. 박승준·이병찬·이정헌 부회장, 강상흠·홍상조 감사, 김현우 사무국장이 임원진에 이름을 올렸다.

회원들은 양배추 소비촉진, 수급 조절 및 가격 유지, 우량 품종 보급 및 기술 확산을 위한 시범포 운영, 정책 건의, 자조금 모금 등의 활동에 적극 나서기로 결의했다. 또한 내년도 자조금으로 현재 조성된 4800만원을 포함해 총 5억9800만원(제주도 1대1 매칭 예산 포함)을 확대키로 의견을 모았다.

김학종 신임 회장은 "제주 양배추 산업발전과 자조금사업의 조기정착을 위해 회원농가와 함께 최대한의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며 "양배추의 가격안정과 회원농가의 소득안정을 위해 적절한 수급조절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변대근 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장마와 태풍으로 인해 양배추 농가들이 어려움이 많은데, 연합회를 중심으로 농가들이 합심해 위기 극복에 나서달라"며 "제주농협도 열심히 돕겠다"고 밝혔다.

연합회 회원은 현재 492명으로 운영 중이다.

경제 주요기사
신라스테이, 여름휴가 상품 '얼리 서머' 패키지… 제주 스타트업 컴짱 화장품 체험앱 출시
제주향토기업 오송팜(주) 글로벌강소기업 선정 면세점 휴업에 협력업체 직원들 "어쩌나"
제주은행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 지원한다 농협 청원경찰 이승택씨 보이스피싱 사고 예방…
'작년 첫 시행' 제주 농업인 월급제 농가들 외… 내수부양책 영향 中企 경기전망 '상승'
제주도민 10명 중 절반 이상 '공동주택 거주' WE 호텔 제주 여름 프로모션 출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