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올겨울 평년보다 덜 춥지만 폭설 가능성
제주지방기상청 겨울철 기상 전망 발표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11.22. 16:35: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올해 제주의 겨울은 평년보다 조금 덜 춥지만 낙폭이 큰 추위가 잦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다음달에는 폭설이 내릴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망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2일 '2019/2020 겨울철 기상 전망'을 발표하고 "이번 겨울 제주는 찬 대륙고기압 세력이 평년보다 강하지 않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겠다"며 "특히 12월에는 많은 눈이 내릴 때가 있겠다"고 예보했다.

 또한 이번 겨울 날씨에 영향을 영향을 주는 요소 가운데 엘니뇨·라니냐는 올 겨울철 동안 중립상태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북극해 얼음면적은 평년보다 적은 상태를 유지하고 있어, 이로 인한 북쪽의 찬 공기가 중위도로 남하해 일시적 추위를 몰고 올 가능성이 있다.

 월별로 기상전망을 살펴보면 12월은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겠으며,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크게 떨어지고 많은 눈이 내릴 때가 있겠다. 기온은 평년(8.3℃~9.1℃)과 비슷하거나 높겠으며, 강수량은 평년(27.2㎜~67.1㎜)과 비슷하거나 많겠다.

 내년 1월에는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는 가운데 일시적으로 대륙고기압이 강하게 확장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겠다. 기온은 평년(5.8℃~6.8℃)과 비슷하거나 높겠고, 강수량은 평년(46.3㎜~69.0㎜)과 비슷하겠다.

 2월 기온은 평년(6.5℃~7.7℃)보다 비슷하거나 높겠으나 전반에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겠다. 강수량은 평년(46.8㎜~79.3㎜)과 비슷하겠다.

사회 주요기사
'하준이법' 시행 한 달 현장에선 "그게 뭐죠?" "강정 해군기지 진입도로 환경평가 '엉터리'… …
대신협, 지역언론 최대규모 단체 '우뚝' 자신의 집에 불 지른 30대 경찰 체포 조사중
'한 지붕 세가족' 제주 자치경찰 내부 '술렁' 제주 해안가서 남방큰돌고래 사체 발견
제주 교통사망사고 잇따라 도두동 해양레저시설 운영 중단 방치 흉물 전…
제주 인권단체, "행정기구에 의한 개인사찰 의… 비번 날 심폐소생술로 생명 살린 소방공무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