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오라관광단지 도민공론화 나서나
원희룡 지사 18일 도정질문 답변 "도민의견 폭 넓게 수렴"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11.18. 11:03: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원희룡 제주지사가 자본검증 중인 제주 오라관광단지 개발사업에 대해 추가적으로 공론화를 진행하겠다고 밝혀 조만간 사업추진이 가시화되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원 지사는 18일 열린 2차 정례회 도정질문에서 양영식 의원의 질의에 "오라관광단지의 사업자인 중국 모기업은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했지만 여전히 중국 내 해외투자 제한 등 불안 요소가 남아 있다"면서 "자본검증위원회가 최종 의견을 달아 제출하면서 제주자치도의회에서 제출하겠다"고 답변했다.

 원 지사는 이어 사업 승인 관련 "의회의 심의과정에서, 그리고 공론화를 포함한 도민의 폭 넓은 의견을 수렴해서 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오라관광단지는 제주시 오라동에 관광호텔 2300실, 휴양콘도 1270실, 상업시설, 골프장 등을 건설하는 복합관광단지 개발사업이다.

  사업자인 JCC는 자기자본 3조3천730억원과 휴양콘도 및 빌리지 분양 이득금 1조8천447억원 등 총 5조2천189억원을 들여 관광단지를 조성할 방침이다.

 오라관광단지 개발사업은 앞으로 제주도의회의 환경영향평가 동의와 개발사업심의위원회의 심의 등의 절차 등을 남겨놓고 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대성호 인양 시신 2구 모두 베트남 선원 확인 JDC 감사실, 업무 중 상습 폭언한 직원 징계 요…
제주경마 기수 70% "부당한 지시 거부 못 해" 사진동호회 '제주사진사랑' 열두번째 전시회
4대보험 상습체납 제주지역 업체 명단 공개 제주지방 오늘 오후부터 추워진다
아트제주 '천재 꼬마화가' 행복자립금 기부 안전하지 못한 '안전도시 제주'
'제주사랑' 깊었던 김우중 전대우그룹회장 별… 포근한 제주 내일 오후부터 다시 '쌀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