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박상재 작가 '백석과 현석의 동화시' 제주 특강
'그 개구리들은 어디로 갔을까?' 11월 20일 저녁 제주문학의 집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6. 14:39: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박상재 아동문학가.

제주문학의 집(운영위원장 이종형)이 이달 20일 오후 7시 제주문학의 집 북카페에서 박상재 아동문학가 초청 특강을 연다.

한국아동문학학회장을 지낸 박상재 작가는 1981년 월간 '아동문예' 신인상을 받았고 1984년에는 동화 '꿈꾸는 대나무'로 한국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됐다. 장편동화 '원숭이 마카카'로 새벗문학상을 받는 등 한국아동문학상, 방정환문학상, 한정동아동문학상, 박경종아동문학상, 이재철아동문학평론상, 펜(PEN)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현재 한국아동문학인협회 수석부회장으로 단국대학교 대학원에서 아동문학을 강의하고 있다.

이번 문학특강은 '그 개구리들은 어디로 갔을까-백석과 현석의 동화시(童話詩)'를 주제로 마련된다. 석동(石童) 윤석중이 1930년대에 처음으로 시도한 동화시의 주춧돌 위에 백석과 현석의 동화시 창작이 어떻게 이루어졌는지 살펴볼 예정이다. 문의 070-4115-1038.

문화 주요기사
서귀포관악단에 해외 악기사 후원 아티스트 눈바람 그치면 제주 전시장에서 '함께, 봄'
연 36만 이용 제주꿈바당도서관 성과 한눈에 제주 달리도서관 2월 부끄럼북클럽
제주 아이들 자존감 높여줄 이런 무대 어때요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흉물 신세 덕수리 민속…
제주 미술관에 각별한, 작별한, 특별한 그날들 서귀포문화원 '서귀포문화' 23호 발간
새봄보다 먼저 온 제주 들꽃의 속삭임 서귀포 무병장수의 별 해설사 키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