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역전 2점포' 미국, 대만에 재역전승
김경문호, 멕시코전 승리하면 도쿄올림픽 출전 티켓 획득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1.15. 16:07: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역전 2점 홈런 친 미국의 브렌트 루커.

미국이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 12에서 '난적' 대만을 제압하고 한국에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 희망을 안겼다.

 미국 야구대표팀은 15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대만과의경기에서 7회말 터진 브렌트 루커의 역전 2점포에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이로써 2승 3패로 슈퍼라운드를 마친 미국은 16일 대만-호주 경기 결과에 따라 3-4위전 진출 여부가 가려지게 됐다.

 한국은 아시아 지역에서 도쿄올림픽 출전 티켓을 다투는 대만이 1승 3패로 처짐에 따라 올림픽 출전 가능성이 한층 커졌다.

 한국은 이날 저녁 열리는 멕시코전에서 승리하면 슈퍼라운드에서 최소한 2위를 확보하며 결승 진출을 확정해 남은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한다.

 이날 미국은 1회말 1사 후 조던 아델이 좌전안타를 치고 나간 뒤 2루 도루에 성공했고 이어 앤드루 본이 좌전 적시타를 날려 먼저 1점을 뽑았다.

 끌려가던 대만은 3회초 반격에 나섰다.

 선두타자 왕웨이천이 볼넷, 왕성웨이는 중전안타를 쳐 무사 1, 3루에서 장진더의 2루수 땅볼 때 1-1을 만들었다.

 균형이 이어지던 6회에는 1사 후 타석에 나선 후진룽이 미국의 세 번째 투수 브라이언 플린을 상대로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홈런을 날려 2-1로 전세를 뒤집었다.

 대만 선발투수인 사이드암 우성펑을 제대로 공략하지 못해 6회말까지 3안타에 그치던 미국 타선은 7회에야 터졌다.

 미국은 7회말 1사 후 에릭 크라츠가 중전안타를 치고 나갔다.

 이어 로버트 달벡이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2사 후 타석에 나선 브렌트 루커가 좌측 펜스를 훌쩍 넘어 외야스탠드 상단에 꽂히는 대형 2점 홈런을 쏘아 올려 3-2로 재역전시켰다.

 대만 실업야구 합작금고은행 소속인 우성펑은 작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도 한국을 상대로 완벽한 완급조절을 뽐내며 굴욕을 안긴 투수다.

 승기를 잡은 미국은 8회초 수비에서 한국계 투수 노아 송, 9회에는 브랜든 딕슨이 차례로 등판해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국인 아버지와 미국인 어머니 사이에 태어난 노아 송은 미국 해군사관학교 출신으로 올해 드래프트에서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의 지명을 받았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박항서 "동남아대회 꼭 우승하고 싶다" 메시, 35번째 해트트릭 '라리가 신기록'
손흥민 '70m 폭풍 드리블' 원더골 日 매체 "SK 출신 산체스, 요미우리 입단"
'박빙' 프로농구 2라운드까지 관중 24.3%↑ 김광현·김재환, 빅리그 구단에 포스팅 공시
제주 복싱 기대주들 전국대회 맹활약 시도체육회 예산확보-직원 신분보장 추진
'모리뉴 더비' 승리는 맨유.. 손흥민 공격포인… 린드블럼, 두산 떠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