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27일 '서귀포시 청소년 토론대회'
중등 22팀, 고등 6팀 참가해 찬반토론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10.23. 14:43: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와 (재)서귀포시교육발전기금이 공동 주최하고 혼디모영토론 교과교육연구회와 제주토론교육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는 '2019 서귀포시 청소년 토론대회'가 이달 27일 서귀중앙여자중학교에서 개최된다.

 대회는 지역 청소년들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토론을 통해 논리적 사고와 소통능력 신장을 위한 것으로 ▷중등부 8개교 22팀(66명) ▷고등부 4개교 6팀(18명)이 참가한다. 참가팀은 찬반 대립 토론방식으로 중등부 팀별 3라운드, 고등부 팀별 2라운드로 진행해 판정위원의 판정에 의해 우승팀을 결정한다.

 예선토론 논제는 ▷중등부 '남녀공학이 단성학교(남학교/여학교)보다 더 낫다' ▷고등부 '형사미성년자가 저지른 범죄의 경우, 법적 보호자가 형사책임을 지는 제도를 마련해야 한다' ▷결승토론 '교복을 폐지해야 한다'는 논제가 주어진다.

 시상은 참가팀의 전문성, 논리력(토론의 흐름), 창의성, 인성(공동체 협력), 가치관, 비판력, 상대방 의견에 대한 수용태도 등을 판정위원의 판정에 따라 종합평가해 중·고등부 각 금상 1팀, 은상 1팀, 동상 2팀을 선정한다. 또 참석자 모두에게 문화상품권을 제공한다.

 서귀포시는 2013년부터 청소년 토론대회를 개최하고, 매년 방학을 이용해 청소년 대상 토론 아카데미를 연 2회 개최하고 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처리난 겪던 폐해녀복의 재탄생 눈길 한·일 중학생들의 꾸준한 민간교류
서귀포시 중학생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 성산읍 동계전지훈련 유치 스타트
동홍동 일주동로 도시녹지경관으로 재탄생 서귀포시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인센티브 1억 확…
주거형 분양 휴양콘도 집행정지 신청도 기각 서귀포시, 예비 귀농귀촌인 현장체험 투어
전기차 충전 자투리 시간 이용 투어 추진 한국어로 노래하는 외국인 중창단 공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