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농협 편의점 개장에 소상공인 불만
도소상공인연합회 "생존권 위협 출점 반대"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10.20. 17:52: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협이 추진하는 편의점 '하나로미니'.

농협의 편의형 마트인 '하나로미니' 제주지역 1호점 개장 관련, 제주지역 소상공인들이 반대 입장을 보이고 있다.

애월농협은 최근 기존의 애월하나로마트를 '애월봉성하나로 미니마트'로 도내 1호점을 개장했다.

이와 관련, 제주도소상공인연합회가 우려의 뜻을 밝히며 "농협의 소매유통 출점은 골목상권과 전통시장 등 소상공인들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비도덕적 행위"라고 주장했다. 이어 "애월농협에 이어 구좌농협과 성산포농협이 2·3호점을 준비하고 있다"며 "도소상공인연합회는 회원들과 공동으로 하나로미니 출점을 반대하며 반대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애월농협의 한 조합원은 "하나로미니 개장은 연초 간담회에서 봉성리와 어음 1·2리 조합원들이 제안으로 만든 것으로, 실제 적자 운영 중인 기존의 마트를 리뉴얼하고 상품을 다변화해서 조합원들의 편의를 위한 차원에서 편의점 형태의 마트를 개장한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금융협의회 감귤수확·소비촉진 동참 글래드 호텔, 크리스마스 포토존 이벤트 진행
"가을과 겨울이 공존하는 제주로 옵서예" '하논 추상' 하논분화구 드론사진 공모전 금상
"올해도 애쓴 당신 쉬어가세요" 제주국제공항 정부 안전관리 평가 '최고등급'
도관광협회, 블라디보스토크에 제주관광 홍보 제주양계농가 "생산비도 못건진다"
제주마늘생산자협회 12월 출범… 가격 안정 촉구 제주지방조달청, 전력인프라 융·복합 선도기업 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