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에 두 개의 공항 필요없다"
노민규씨 18일 환경부 앞서 단식 돌입 기자회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10.20. 17:34: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노민규(사진 가운데)씨는 18일 환경부 세종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에 두 개의 공항은 필요없다"며 단식에 돌입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제주청년 노민규씨가 제주 제2공항에 반대하는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노민규씨는 18일 환경부 세종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에 두 개의 공항은 필요없다"며 단식에 돌입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노씨는 "제주에 공항이 하나 더 들어오면 난개발이 가속화돼 제주도의 모습이 완전히 바뀔 것"이라며 "돈이 없는 사람, 땅이 없는 사람은 갈 곳을 잃어버리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환경부가 제2공항 사업 지역민들의 집단민원을 받아들여 환경영향갈등조정협의회를 구성하는 것이 사회적 혼란과 비용을 줄이는 방법"이라며 "협의회를 구성할 때까지 무기한 단식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해상서 표류중인 어선 긴급구조 올겨울 평년보다 덜 춥지만 폭설 가능성
"아파트나무·스네이크길 별명 붙였어요" "가용재원 없다더니 낭비성 예산 펑펑"
침몰된 대성호 선미 인양 … 화재 원인 규명되나 SNS·유튜브의 세계에서 지방신문이 살아남으려면
외국인 여성 불법고용 주점 부부 징역형 부종휴·꼬마탐험대 걷던 길, 다시 걷다
오름 올랐던 당신, 쓰레기는 어떻게? 사고 원인 밝힐 대성호 선미 이르면 22일 제주 도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