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북상 '하기비스' 간접영향 제주 11일 강풍 예상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10.10. 18:04: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북상중인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위성영상.

일본 열도에 접근하고 있는 제19호 태풍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제주지방에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하기비스'는 10일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1170㎞ 해상에서 시속 20㎞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하기비스'는 매우 강한 대형급 태풍으로 중심기압은 915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55m(시속 198㎞)에 이른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510㎞에 달한다.

'하기비스'는 토요일인 12일 밤 사이 일본 도쿄부근을 지난 뒤 다시 태평양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제주와 한반도는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지는 않겠지만, 대륙 고기압과 강한 열대 저기압인 태풍 사이에 큰 기압 차이가 발생하면서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인다.

제주기상청은 11일 오후부터 10~16m/s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면서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해상에도 10일 밤부터 제주도남쪽먼바다, 11일 오후부터는 제주도 앞바다에 바람이 강해지면서 물결이 2~5m로 높게 일고 풍랑특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높다.

이와함께 12일까지 제주도 남쪽과 동쪽해안을 중심으로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 갯바위를 넘을 가능성이 있는 해안가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장성철 "김현미 장관 공론화 발언 무책임" 비판 중부발전, 제주지역 최초 '천연가스 발전' 개시
군산항 방치 제주산 불법 폐기물 8천t 처리 완료 "제주관광 컨트롤타워 '관광부지사' 신설해야"
국토부 제주 제2공항 공론화 방식 떠넘기기? 대통령공약 제주 '하논분화구 복원' 7년째 제자리걸…
제주 빛의 벙커 차기작 '빈센트 반 고흐' '65억 들인' 제주민군복합항 무빙워크 부실 논란
김성언 제주 정무부지사 인사청문 30일 실시 제주시 서쪽 130㎞ 해역서 규모 2.2 지진 발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