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태풍 '타파' 영향 제주 벌써 200㎜ '물폭탄'
서귀포 남쪽 560㎞ 해상 접근.. 22일 오후 3시 제주 근접 통과
제주 북부-동부 산간지역 중심 21일 하루 150~200㎜ 강수량
시간당 80㎜ 이상 집중호우 23일까지 최고 600㎜ 폭우 예상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21. 20:24: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17호 태풍 '타파' 예상진로도.

북상중인 태풍 '타파'의 직접 영향권에 들면서 제주도 전역에 호우경보가 내려 가운데 21일 하루 200㎜가 넘는 물폭탄이 쏟아지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일본 오키나와를 통과한 태풍 '타파'는 21일 오후 8시 현재 서귀포 남남서쪽 약 56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2km로 북쪽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강한 중형급 태풍인 '타파'의 중심기압은 965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7m(시속 133㎞)이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350㎞다.

 전날보다 중심기압과 중심 부근 최대 풍속, 강풍 반경 모두 강해지거나 커졌다.

 '타파'는 22일 낮 12시쯤 서귀포 남쪽 약 130㎞까지 올라온 후 제주도 동쪽과 부산과 인접 해역을 통과해 23일 오전 6시쯤 독도을 지나 동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측된다.

 제주도에 최근접하는 시기는 22일 오후 2시에서 오후 4시 사이로 보인다. 기상청은 전날보다 태풍의 중심이 제주와 더 가까워질 것으로 내다봤다. 태풍의 중심이 동남쪽으로 70㎞ 거리에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난 밤사이 강도가 세지고 반경이 커져 제주도 인근에 인접할 때도 강한 중형급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며 "제주도,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풍과 집중호우가 예상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북상중인 태풍 '타파' 위성영상.

 이에 따라 제주는 21일 제주부근 남쪽먼바다에 태풍경보가 발효되고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호우경보가 발효되는 등 본격적인 영향권에 들어가면 2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22일 새벽에는 제주도 전역에 태풍경보가 내려질 것으로 보인다.

 호우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제주동부지역과 한라산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21일 오후 8시 현재 송당에 204.5㎜로 가장 많은 비가 내렸고 제주 112㎜, 산천단 171㎜, 오등동 140㎜, 대흘 144㎜, 성산 125㎜, 성산수산 148㎜, 표선 155㎜, 한라생태숲 192㎜, 어리목 133㎜가 내렸다. 반면 서귀포 27㎜, 태풍센터 78㎜, 고산 24㎜, 대정 55㎜, 영실 30㎜ 등 서부와 남부지역은 상대적으로 적은 강수량을 보이고 있다.

 제주지방은 '타파'의 전면 수렴대의 영향으로 23일까지 '물 폭탄'이 쏟아지겠다. 23일까지 예상강수량은 제주도 150~400㎜, 많은 곳은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600㎜이상이다. 일부 지역은 시간당 50㎜, 일부지역은 80㎜의 매우 강한 비와 40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저지대 침수 피해와 하수 범람 등에도 사전에 대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바람도 20일 밤부터 강해지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초속 15~30m의 바람이 불고 21일 오후부터는 순간최대풍속 35~50m의 강풍이 예상된다.

 해상에도 이미 태풍특보가 내려지면서 최고 10m에 이르는 높은 파도가 일고 있다.

 이에따라 21일 오후부터는 제주공항의 항공편과 여객선 운항에도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관광객이나 도민들은 사전 운항정보를 확인한 후 공항을 이용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도의회 동물테마파크 허가 취소 요구 제주 행정사무감사장 웃음꽃 활짝 '눈길'
자치경찰 공항공사 업무 도와주는데 억대 임대료 … '사의 표명' 김성은 담당관 행정사무감사 받다 '울…
전성태 "제2공항 공론화 예산 예비비 사용 곤란" 학교 비정규직-교육당국 임금 교섭 잠정합의
김현권 "제주도 돼지열병 안전지대 아냐" 백혈병 누나 위해 골수 이식 제주출신 해병대원
아리랑FM 19일 개국 16주년 기념 콘서트 제주에 거주하는 신상공개 성범죄자는 몇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