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뇌물수수 혐의 제주시 공무원 기소유예
검찰 "증인 진술에 일관성·신빙성 없어"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9.19. 17:46: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검찰청은 뇌물수수 혐의와 제3자 뇌물공여 혐의로 입건된 제주시 6급 공무원 허모(51)씨와 7급 공무원 강모(58)씨에 대해 증거 불충분 등의 이유로 기소유예 처분했다고 19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허씨는 2016년 8월 제주시 모처에서 한 건설업자에게 현금 20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아 왔다. 또 2018년 7월에는 또다른 건설업자로부터 58만원 상당의 골프장 이용 쿠폰도 받은 혐의도 있다.

 조사 과정에서 허씨는 현금 수수 사실은 부인했으며, 골프장 쿠폰은 대가성이 없었다고 주장해왔다.

 검찰 관계자는 "현금 수수의 유일한 목격자인 증인의 진술에 일관성과 신빙성이 떨어졌다"며 "골프장 쿠폰 수수는 혐의는 인정되나 초범이고 액수가 많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해 기소유예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해군기지 반대 글 삭제 정당 판결 모순" 제주지역 올해 첫 온열환자 발생 건강관리 '주…
[단독]브루셀라 청정지역 제주 의심 소 발견 '… 제주서 외국인 폭행해 시력 잃게 한 50대 실형
제주서 괭생이모자반 피해 운항하던 어선 전복 4·3에 아버지 잃은 소년, 남은 가족 살리려 전…
"남방큰돌고래 서식처를 해양보호구역으로 지… "제주 제2공항 건설계획 하루빨리 철회하라"
10년간 제주 여름장마 평균 6월20일 시작 서귀포시 예래천 액비 유출…골프장 관리자 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