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음식물쓰레기 감량기 보급사업 10.7% 감량 효과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8.25. 10:32: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기 보급사업으로 2016년도 대비 10.7%의 음식물쓰레기가 감량됐다고 25일 밝혔다.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기 보급사업은 음식물류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인 관광숙박업, 음식점, 집단급식소 대상으로 2017년도부터 지속 추진됐으며 총 216개소 사업장에 보급돼 15억9200만원의 보조금이 지원됐다.

 감량기가 보급됨에 따라 음식물류폐기물 배출량이 2016년 150.8톤/일에서 2019년 현재 134.7톤/일으로 16년도 대비 16.1톤/일(10.7%)의 음식물쓰레기 감소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감량기 사용 업소에서는 소음, 악취, 고장 등 감량기 문제점을 지속적으로 제기해 왔다.

 이에 제주시는 지난 7월 한달간 감량기 보급사업장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했으며 감량기 설치 사업장 216개소 중 악취, 고장 등의 감량기 문제로 인해 가동 중단된 사업장은 8개소(3.7%)에 불과했고 187개소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2017년부터 시행중인 음식물류 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의 자체처리 의무화에 따라 음식물류폐기물 감량기 설치 사업장이 늘어나고 있으며 음식물쓰레기 발생량이 현저히 감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사업장의 음식물쓰레기 감량 노력에 감사함을 표했다"며 " 향후 감량기 보급 확대를 통해 음식물쓰레기 발생량을 절반 수준으로 줄이는 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4·3유족회-통합당 원내대표 면담 '불발' 민주당 제주시을 본선행 위한 경선 전쟁 펼쳐…
위성곤 "제주경제 살리기 정부차원 신속한 지… 제주 첫 코로나19 양성자.. 21일 새벽 확진여부 …
국내외여행업 신설 여행업 제도 개선 제2공항 갈등 해소 방안은 예상대로 '토론회'
제주 코로나19 1차 검사 첫 양성 반응자 발생 제주 거주 '대구 31번 확진자' 접촉자 '음성'
도내 청소년 한부모 비율 11.5%... 향후 증가 우… 허용진 예비후보 "강경필, 시민에 대한 예의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