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靑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화이트리스트 韓 제외, 양국 안보협력 환경에 중대 변화"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2. 18:22: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청와대는 22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를 연장하지 않기로 했다.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정부는 한일 간 '군사비밀정보의 보호에 관한 협정'(GSOMIA)을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협정의 근거에 따라 연장 통보시한 내에 외교 경로를 통하여 일본 정부에 이를 통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차장은 "정부는 일본 정부가 지난 2일 명확한 근거를 제시하지 않고, 한일 간 신뢰 훼손으로 안보상의 문제가 발생하였다는 이유를 들어 '수출무역관리령 별표제3의 국가군'(화이트리스트)에서 우리나라를 제외함으로써 양국 간 안보협력환경에중대한 변화를 초래한 것으로 평가했다"고 말했다.

 김 차장은 "이러한 상황에서 정부는 안보상 민감한 군사정보 교류를 목적으로 체결한 협정을 지속시키는 것이 우리의 국익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김 차장의 발표에 앞서 청와대는 이날 오후 3시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NSC(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를 열어 지소미아 연장 여부를 논의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상임위 종료 후 상임위원들은 문재인 대통령의 집무실 옆 소회의실로 자리를 옮겨 문 대통령에게 상임위 결정을 보고했다"며 "이 자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도 자리해 사실상의 NSC 안보관계 전체회의가 열렸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상임위 결정을 보고받고 약 1시간가량 토론을 진행했고 이를 재가했다"며 "정부는 제반 측면을 면밀히 검토한 끝에 지소미아를 연장하지않기로 한 것"이라고 언급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조영남 '그림대작' 대법원 공개변론 찬반 '팽팽 '쿠팡발 확산' 수도권 공공시설 내달 14일까지 …
검찰 '세월호 특조위 방해' 이병기 등 9명 기소 민주당 차기 당 대표 경쟁 '4파전' 되나
대통령·여야 원내대표 2018년 11월 후 靑 회동 국내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79명
'코로나 경제 타격' 한은, 기준금리 0.25%P 인하 '쏟아지는 확진자' 사회적 거리두기로 복귀하…
'김종인 비대위' 여성 2명·청년 3명 등 9명 확정 '패스트트랙 처리' 권한쟁의 청구 무더기 '각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