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산간지역 밤사이 150㎜ 집중호우
남부-동부지역도 40㎜안팎 강수량 기록
오늘 오전 서부지역부터 차차 개일 듯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22. 08:27: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기압골 영향으로 제주 남부와 한라산지역에 밤 사이 많은 비가 내렸다.

22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기압골에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도산지를 중심으로 15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렸고 이 비는 이날 오전부터 서부지역을 시작으로 그칠 전망이다.

21일부터 22일 오전 7시까지 주요지점 강수량을 보면 성판악 110.5㎜, 삼각봉 152.0㎜, 윗세오름 125.5㎜ 등 산지에 많은 강수량을 기록중이다.

또 서귀포 46.8, 신례 71.0. 남원 46.5, 성산 36.2, 성산수산 58.5, 표선 41.0, 구좌 43.5㎜ 등으로 남부와 동부지역에 40㎜가 넘는 비가 내렸다. 반면 북부와 서부는 적은 양을 기록했다. 제주 6.2, 오등 13.5, 선흘 42.0, 고산 22.4, 한림 13.5, 금악 31.0 ㎜ 등이다.

제주기상청은 이날 오전까지 북부와 서부지역은 5~30㎜, 나머지지역은 30~80㎜, 많은 곳은 산지를 중심으로 100㎜ 이상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제주기상청은 비가 그친 후 23일부터는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만 많은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낮 최고기온은 주말까지 28~29℃ 안팎을 유지할 것으로 보여 평년보다는 비슷하거나 조금 낮을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지난 밤에도 제주와 고산 성산포에서 열대야현상이 발생했다. 21일 오후 6시부터 22일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을 보면 제주 25.8, 고산 25.7, 성산 25.3℃이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원희룡 지사, 제주∼대구 항공편 중단 추진 '사… 한국마사회, 코로나19 확산으로 23일 경마 취소
제주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서귀포 동선 무… 제주 '코로나19' 양성반응 20대 최종 확진 판정
제주지방 오늘 늦은 오후 산발적 빗방울 코로나19 확진에 제주관광 줄줄이 예약취소
민주당 서귀포시선거구 위성곤 의원 단수 공천… 제주도 "대구-제주 항공기 운항 일시 중단해달…
제주, 코로나19 뚫리자 검사치료 인력·병실 부… 코로나19확진 제주 탑승 항공편 승객·승무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