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내일까지 비..최고 100㎜ 예상
주말은 맑은 날씨 예상.. 벌초 영향 없을 듯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21. 08:10: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에 가을을 재촉하는 비가 22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지방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 남쪽해상에서 비구름대가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21일부터 22일 밤까지 50~100㎜ 정도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번 비는 산지와 남동부를 중심으로 내리고 북서부지역은 곳에 따라 산발적으로 내려 강수량의 지역적 편차가 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22일 새벽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으며 시간당 3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와 침수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대비해야 할 것으로 전망된다.

비가 내리면서 낮 최고기온도 21일은 30~31℃, 22일 29~30℃가량으로 다소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해상에서는 21일 오후부터 제주도 앞바다와 남해서부서쪽먼바다를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2.5m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이번 주말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돼 벌초하는데는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태풍에 중단된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 재개 태풍 북상 제주공항 오늘 오전 전편 결항
태풍 '타파' 직격탄 제주도 400㎜ 쏟아졌다 태풍 '타파' 영향 제주 벌써 200㎜ '물폭탄'
태풍 '타파' 영향권 진입 제주전역 호우경보 제주지방 태풍 '타파' 본격 영향권 진입
제주∼인천 여객선 운항 재개 결국 무산 태풍 '타파' 영향 제주부근 해상 풍랑특보 발효
[종합] '타파' 북상에 주말 제주 행사 취소 잇따라 태풍 '타파' 북상 제주 600㎜ 물폭탄 쏟아진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