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경찰, '패스트트랙 충돌' 의원 18명에 "조사받으러 나와라"
이재정 경찰 출석 "대표가 판검사 출신인 한국당 사법체계 무시" 비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9. 17:42: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이재정 의원.

경찰이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충돌과 관련해 고발된 국회의원 18명에게 추가로 소환장을 발송했다. 이로써 소환 통보를 받은 국회의원 수는 총 68명이 됐다.

 서울영등포경찰서는 더불어민주당 의원 7명, 자유한국당 의원 11명 등 총 18명에게 최근 출석요구서를 발송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은 패스트트랙과 관련해 고발된 국회의원 109명을 수사하면서 영상 자료 분석을 마치는 순서대로 소환을 통보하고 있다.

 새로 출석을 통보받은 의원을 포함해 지금까지 민주당 의원 28명, 한국당 38명,정의당 2명이 경찰의 출석 요구서를 받았다.

 이 가운데 이날 영등포서에 출석한 이재정 의원 등 민주당 의원 15명과 정의당 의원 2명 등 17명이 경찰에서 조사를 받았다.

 한국당 의원들은 출석하지 않고 있다.

 이날 오전 이재정 의원은 경찰에 나와 "스스로 만들어놓은 국회 선진화법을 국회가 7년 만에 위반했는데, 경찰 출석마저 하지 않고 있다"며 "한국당은 대표가 검사, 원내대표가 판사 출신이지만 형사사법 체계를 깡그리 무시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자신에게 제기된 혐의에 대해 "당시 (현장을) 촬영했던 기자들의 카메라도 있을 것이고, 개별적으로 촬영해서 이미 국민들이 내용을 공유하고 있다"며 "혐의는 다 소명됐다고 본다"고 덧붙였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내 코로나19 오늘만 확진자 229명 추가 총 433… 이동검사팀 신천지대구교회 9천명 자가격리상…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142명 무더기 추가 발생 '밀폐·밀접 예배' 신천지 관련 확진 204명중 70%
미래통합당 윤상현·이혜훈·이은재 총선 공천 … '코로나19' 신천지 대구발 '전국 확산' 초읽기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총 156명 '지역감염 속출' 코로나19 환자 전국 유행 가능…
정총리 "대구·청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사망.."사망원인 조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