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중국 청소년들 제주 찾아 역사·문화 배운다
8월 16~20일 북경 고교생 방문… 22~26일엔 상해 학생 내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18. 12:13: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 16일부터 제주를 찾은 북경의 고교생들이 제주 초가 등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제주도교육청 제공

제주와 중국 고교생 교류가 잇따르고 있다. 제주도교육청이 2006년 상해시교육위원회, 2016년 북경시교육위원회와 교육교류협약을 체결해 지속적으로 진행해온 국제교류 사업의 하나다.

지난 16일에는 북경 방산구교육위원회 소속 량향중학 고등학생 대표단 28명(교사 3명 포함)이 제주를 찾았다. 지난 6월 제주지역 고교생들이 북경을 방문한 데 따른 답방으로 20일까지 제주 일정이 잡혔다.

이달 22일부터는 4박 5일 일정으로 상해시교육위원회 학생대표단 30명이 제주로 향한다. 지난 5월 제주학생 대표단 30명이 방문했던 보산중학 소속 학생과 교사들이다.

이들은 제주에 머무는 동안 제주여자상업고등학교와 세화고등학교를 각각 방문해 제주 학생들과 한국 전통문화 수업 참가, 학교 급식 체험 등 교류 활동을 벌이고 1일 홈스테이 등 제주가정 체험에 나선다. 특히 제주4·3 평화공원과 알뜨르비행장 등 천혜의 비경 속 제주의 아픈 역사를 배우고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성산일출봉, 주상절리 등 제주 세계자연유산과 문화유적지도 돌아본다.

도교육청은 "이번 교류는 중국 학생들에게 제주의 역사와 자연, 문화를 소개하는 좋은 기회가 될 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촉진제가 될 것"이라고 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반도체 15년째 제주대에 장학금 지원 "읽고 싶은 책, 서점에서 바로 이용하세요"
제주대 교육국제화역량 인증대학 선정 오홍식 제주대교수회장 국교련 상임회장 선출
교육공무직노조 "석식 영양사 근무 시간 늘려… "코로나19 관련 잘못된 정보… 제주대 감염증 …
"아이 보내기 걱정"… 코로나19에 불안한 새 학… 제남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영화 상영
제주대 김진수 교수 조세학술상 논문상 제주교육박물관, 기증자료전 마무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