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콜로라도 오승환 메이저리그 마감하나
24일 방출 대기 처리..계약도 올해 만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4. 11:14: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미국프로야구 콜로라도 로키스가 24일(한국시간) 한국인 불펜 오승환(37)을 방출 대기(designated for assignment) 처리했다.

 메이저리그 40인 로스터에서 오승환의 자리를 비우는 절차로, 방출의 직전 단계다.

 오승환은 이미 시즌을 마감한 상태다.

 앞서 버드 블랙 콜로라도 감독은 오승환이 오른쪽 팔꿈치에서 떨어져 나간 뼛조각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아야 한다며 오승환의 시즌 아웃을 선언했다.

 오승환과 콜로라도의 계약은 올해로 만료된다.

 방출 대기 신분인 선수는 자신에게 관심을 보이는 팀으로 이적할 수도 있다. 그러나 오승환은 지난 비시즌에 "한국으로 돌아오고 싶은 마음이 있다"며 국내 복귀 의사를 내비친 바 있어서 메이저리그 생활을 정리할 가능성이 있다.

 오승환은 팔꿈치 수술도 한국에서 받을 예정이다.

 오승환의 에이전트인 김동욱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 대표는 "오승환은 미국에서 신변정리를 마치고 1∼2주 이내에 귀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오른쪽 팔꿈치 바깥쪽의 웃자란 뼈 문제인데, 일단 정밀 검진을 받고 수술 방법을 정해야 한다"며 "비교적 간단한 수술이어서 동계 훈련은 예정대로 치를 수 있다"고 말했다.

 오승환은 2016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2년 최대 1천100만 달러에 계약하면서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다. 2018년에는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1+1년 최대 750만 달러에 계약한 뒤 7월 콜로라도로 트레이드돼 올해까지 뛰었다.

 오승환은 메이저리그 통산 232경기에서 225⅔이닝 동안 16승 13패 42세이브 평균자책점 3.31을 기록했다.

 올해는 21경기 3승 1패 평균자책점 9.33으로 부진했다.

 오승환은 한국·미국·일본 통산 400세이브 대기록에 세이브 1개를 남기고 일단한국으로 돌아온다.

 그는 한국 삼성 라이온즈(2005∼2013년)에서 277세이브, 일본 한신 타이거스(2014∼2015년)에서 80세이브,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4년간 42세이브를 거둬 한미일 통산 399세이브를 기록 중이다.

 오승환이 KBO리그로 돌아온다면, 삼성과 계약해야 한다. 삼성은 오승환의 해외 진출을 허락하면서 그를 임의탈퇴 선수로 처리했기 때문이다. 오승환이 다른 팀에서뛰려면 삼성이 보유권을 풀어줘야 한다.

 오승환은 과거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벌금형을 받은 전력이 있어 'KBO리그 복귀시 해당 시즌 총 경기 수의 50% 출장 정지 징계' 처분도 받아야 한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K리그 서울·수원 2020ACL 첫 승 도전 '손흥민 EPL 50골' FIFA "기생충 이어 또 새역사 썼…
PGA제네시스 준우승 강성훈 "자신감 재충전" 2020KBO리그 이대호 연봉킹-평균 연봉 1위 NC
'뒷심 부족' 제주 강성훈 아쉬운 공동 2위 20승 박인비, LPGA 상금·올해의 선수 1위
손흥민 '멀티골·결승골·극장골' 터졌다 제주Utd 2020시즌 선수단 배번 공개
제주마 ‘오라스타’ 4연승 질주 박인비, LPGA 투어 '통산 20승 고지' 달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