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65∼79세 10명중 4명은 일한다
생애 직장서 남성 51.4세·여성 47.6세에 그만둬…평균 15년 근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3. 14:42: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65∼79세 고령층 10명 중 4명은 은퇴하지 않고 여전히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3명 중 1명은 단순 노무직인 것으로 조사됐다.

 통계청이 23일 발표한 2019년 5월 기준 경제활동인구 고령층 부가조사 결과를 보면 65∼79세 인구 596만명 중 취업자는 40.1%인 238만9천명으로 1년 전보다 1.8%포인트 늘었다.

 65∼79세 취업자의 직업별 분포를 보면 단순노무 종사자가 35.4%로 가장 많았다. 이어 농림어업 숙련종사자(24.0%), 서비스·판매종사자(18.2%), 기능·기계 조작 종사자(14.1%) 순으로 나타났다.

 산업별로 보면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이 42.8%로 가장 많았으며, 농림어업(25.3%), 도소매·음식·숙박업(14.6%) 순이었다.

 55∼64세 인구 788만3천명 중 취업자는 67.9%인 535만명으로 조사됐다. 취업자 비율은 작년과 같았다.

 직업별 분포를 보면 기능·기계 조작 종사자가 25.5%로 가장 많았고, 서비스·판매종사자(25.1%), 단순노무종사자(19.3%) 등이 뒤를 이었다.

 산업별로 보면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이 33.6%로 가장 많았고, 도소매·음식·숙박업(22.1%), 제조업(14.0%) 순으로 나타났다.

 생애 취업 경험이 전혀 없는 55∼79세 인구는 51만명으로 이 가운데 여성이 96.

2%를 차지했다.

 55∼64세 취업 유경험자 770만5천명 중 생애 가장 오래 근무한 일자리를 그만둔사람은 64%인 493만4천명이었다. 그만둔 이들 중 52.3%인 257만9천명은 다시 일자리를 구했다.

 생애 가장 오래 근무한 일자리의 평균 근속 기간은 15년 5.7개월로 1년 전보다 0.8개월 증가했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19년 2.2개월로 0.8개월 줄었지만, 여성은 11년 8.1개월로 2.4개월 늘었다.

 직업별로는 농림어업숙련종사자가 26년 8.2개월로 가장 길었다. 산업별로는 농림어업이 25년 11.1개월로 가장 길었다.

 가장 오래 근무한 일자리를 그만둘 당시 평균연령은 49.4세로 1년 전보다 0.3세올라갔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51.4세, 여성은 47.6세에 그만뒀다.

 그만둔 이유는 사업부진·조업중단·휴업·폐업이 33.0%로 가장 많았다. 건강이좋지 않아서(19.8%), 가족을 돌보기 위해서(13.8%) 순이었다.

 성별로 보면 둘 다 가장 많았던 사업부진·조업중단·휴업·폐업(남성 39.1%·여성 27.6%)을 제외하면 남성은 권고사직·명예퇴직·정리해고(18.9%)가, 여성은 가족을 돌보기 위해서(25.0%)가 가장 많았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조국 공방' 당청-野 전면전 비화 법무부 "죄질 불량 보복운전 법정 최고형 구형"
1종 보통면허 시험 12월부터 '오토차량'으로 응시 가… 공지영 "정말 이겨야 하는 싸움.. 조국 지지"
법원 "장시호, 김동성 전처에 위자료 700만원 주라" 대한병리학회, 조국 딸 논문 "학술적 문제없다"
조국 "비판 수용…딸 부정입학은 가짜뉴스" '해직언론인 상징' 故이용마 MBC기자
與 "마타도어 상상초월"'조국 엄호 '비자 거부 위법' 유승준 파기환송심 내달 20일 첫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