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민갑룡 청장 "강정마을 인권침해 입장 밝히겠다"
27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현안질의서 밝혀
국회=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06.27. 12:30: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경찰이 강정마을에서 벌어진 인권침해 행위와 관련해 오는 7월 종합적인 점검 보고회를 거쳐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민주당 강창일 의원(제주시 갑)은 27일 국회행정안전위원회에서 경찰청을 대상으로 한 현안질의를 통해 경찰의 불법과 초법이 횡행했던 강정마을 진압 방식에 대해 질타하고 경찰청의 직접적인 사과 필요성을 강조했다.

강 의원은 진상조사위원회 결과 발표를 인용하며, "강정마을에서 벌어진 인권 침해로 인해 강정마을의 공동체에 심각한 훼손이 발생했다. 또 다른 4.3으로 느껴질만큼 심각하게 위협을 받은 사건이자 트라우마가 됐다"며 경찰의 강정마을 인권 침해를 질타했다.

앞서 경찰청 인권침해사건 진상조사위원회는 제주해군기지 건설 과정에서 반대 측 주민과 활동가에 대한 인권침해가 있었다며 사과와 대책 마련을 권고했다.

진상조사위원회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경찰은 해군기지 반대주민을 체포ㆍ연행하는 과정에서 폭행이 있었으며, 집회참가자에 대한 욕설, 물품 강제 압수, 강제 연행, 허위사실을 통한 검거, 차량 압수 등 인권침해가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강 의원은 "경찰청에서는 이에 대해 적절한 재발방지 대책뿐만 아니라 책임지고 대응해야 한다"며 "경찰청장이 직접 강정에 내려가 사과하는 것까지 검토하라"고 강하게 주문했다.

이에 민갑룡 경찰청장은 "7월에 종합적인 점검 보고회를 거치고 입장을 표명하겠다"고 답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19차 세계농아인연맹(WFD)총회 제주유치 확정 국가인권위원회 제주출장소 설치된다
제9회 제주공공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55점 선정 정부혁신 전국 최우수 기관 '제주도'
[월드뉴스]인도 시골서 3개월간 남아만 216명 출생 탐라문화광장 '옛 고씨주택' 주민공간으로 재탄생
일본뇌염 '비상'…예방접종·개인수칙 당부 철저 30세대 이상 공동주택 '녹색건축물 설계기준' 적용
수천억대 소송-실적 감소에도 JDC 연봉 상승세 한라일보 NIE동아리 "제주 환경·개발 문제 다시 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