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행안위 소위, 소방관 국가직화 법안 의결
한국당 불참…민주당·바른미래당 의원으로 의결정족수 충족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5. 18:27: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국회 행정안전위원회가 25일 소방관의 국가직화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과거사위)의 활동 재개를 위한 법안 개정의첫발을 뗐다.

 행안위는 이날 법안심사소위를 열고 소방공무원 개정안, 지방공무원법 개정안, 소방재정지원특별회계 및 시도 소방특별회계 설치법 개정안 등 소방공무원의 국가직화 관련 법안을 의결했다.

 이들 법안은 소방공무원의 지위를 국가직으로 변경해 지방자치단체별 처우 격차등을 줄이도록 하는 것이 골자다.

 소방사무에 대해서는 시도지사의 지휘·감독권 행사를 원칙으로 하되, 소방청장이 화재 예방이나 대형 재난 등 필요한 경우에는 시도 소방본부장과 소방서장을 지휘·감독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과거사위 활동을 4년간 재개하는 내용을 담은 과거사위법 개정안, 경찰·소방공무원 등의 권익을 보호하고 근로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공무원직장협의회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 개정안도 처리했다.

 이날 소위를 통과한 법안들은 향후 행안위 전체회의와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본회의로 넘겨진다.

 여야 의원 10명으로 구성되는 소위에는 더불어민주당 홍익표·강창일·김한정·김영호·이재정 의원과 바른미래당 권은희 의원이 참석해 의결정족수(6명 이상)를 맞췄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오전 회의에 참석해 '국회 정상화가 완전히 이뤄지지 않은만큼 법안 상정과 의결을 미루자'고 주장했으나, 민주당과 바른미래당의 법안 처리 움직임에 반발해 오후 회의에는 불참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실종신고' 박원순 시장 집중수색에도 소재 미… '세월호 보고시간 조작' 김기춘 2심도 집행유예
민주당 야당 부의장 없이 정보위원장 먼저 선… '2013년 국정원 수사' 두고 추-윤 정반대 해석 눈…
'당대표 도전 선언' 김부겸 "당선되면 대선 불… 대법, '정치자금법 위반' 은수미 성남시장 파기…
문 대통령 국정지지도 50% 다시 회복 윤석열 "중앙지검이 채널A사건 수사" 추미애 지…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에 추미애 즉각 거부 '빈 손' 통합당 "주호영 사퇴하라" 강경론 분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