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도 절반 이상 관리지역 '전국 최고'
자연환경보전지역도 2위… 도민 90% 도시생활
건축행위 많고 방재·환경기초시설은 전국 꼴찌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6.24. 17:17: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의 절반 이상이 관리지역으로 전국 최고를 보였고, 자연환경보전지역도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또 제주도민 10명 가운데 9명은 도시에서 생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발표한 '2018년 도시계획현황 통계'에 따르면 제주도는 용도지역별로 도시지역 22.9%, 관리지역 52.9%, 자연환경보전지역 18.9%, 농림지역 5.3% 등으로 조사됐다.

특히 제주도의 관리지역은 전체 2051.3㎢ 가운데 1085.8㎢로 절반 이상을 차지하며, 전국평균 25.6%와 2위 충남 35.9%에 견줘서도 월등하게 앞선다. 자연환경보전지역도 제주도가 한라산국립공원, 유네스코생물권보전지역, 세계자연유산, 지질공원, 람사르습지 등에 지정되면서 전국평균 11.2%를 크게 상회한다. 1위는 전북으로 25.4%를 점유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해 12월말 기준, 제주도민은 66만7191명이고 도시인구는 60만4852명으로 90.7%를 차지했다. 이는 17개 시·도 가운데 서울특별시와 광역시를 제외하면 제주도가 경기도에 이어 9개의 도 가운데 두번째로 높다. 국민 5182만명 중 4759명인 91.8%가 국토면적의 16.7%인 도시지역에 거주하고 있다.

2017년 기준, 제주도의 개발행위허가 건수는 7089건이며 이 중 87.0%인 6165건이 건축허가로 분류됐다.

제주도의 도시·군계획시설에서 방재시설은 전국에서 가장 작은 0.7㎢이고 환경기초시설도 1.7㎢로 세종시 0.9㎢에 이어 전국 최하위 수준이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관광공사 2018년 제주관광동향 연차보고서 … 중문농협, 노지감귤 소과 시장격리사업 실시
제주항공 국내선 무인수속 '연착륙' 내년 제주마늘 계약단가 ㎏당 2500원
제주 '빛의 벙커' 한국관광의 별 되다 그라벨호텔 제주 크리스마스&송년콘서트
제주신라호텔 '매지컬 판타지아'로 겨울방학 … 전기차 '테슬라 Model 3' 제주에 온다
제주 노후아파트 4년 전부터 매매가 '고공행진' 농림축산식품부, 미등록 축산차량 전국 일제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